• UPDATE : 2022.01.23 09:28 일
> 경제
기은, 모험자본 공급 2배 늘리고 창업초기지원 강화한다
3분기 모험자본 공급실적 4417억…전년비 2배 이상 공급
승인 | 류준현 기자 | jhryu@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10 16:08:4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IBK기업은행은 올해 3분기 기준 모험자본 공급액 4417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2107억원의 2배가 넘는 실적을 냈다고 10일 밝혔다.

   
▲ 기업은행 본점 전경 / 사진=기업은행 제


기은은 창업초기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조해온 윤종원 기업은행장의 의지에 발맞춰 리스크가 큰 설립 3년 이하 기업에 지원비중을 늘리는 등 공급체질도 변화시키고 있다. 또 단순 자금공급을 넘어 기술금융,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책을 결합해 기업의 창업초기 실패확률을 낮추고 빠른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실제 의료용 압축 기술을 보유한 국내 최초 카테터 전문기업인 바스플렉스는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 육성기업에 선발돼 지난 25일 5억원 규모의 지분투자를 받았다.
  
윤 행장은 "정책금융기관으로서 벤처시장 내 소외 영역인 창업 초기시장을 선제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모험자본 공급으로 발생한 수익은 향후 창업초기기업 지원에 활용해 모험자본 공급 선순환 체계를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