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3 17:23 일
> 경제
코로나 뚫고...경기 농식품 1~3분기 수출액 역대 최고치
승인 | 윤광원 취재본부장 | gwyoun17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12 10:17:1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윤광원 기자] 경기도는 올해 1~3분기 중 도내 농식품 수출액이 11억 2692만 달러를 기록, 작년 같은 기간(9억 9764만 달러)보다 13%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08년 경기도 농식품 수출 실적을 집계한 이후 최고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수출 여건이 악화된 상황에서도, 가공식품과 인삼류 등의 수출이 늘어나며 전체 수출액 증가를 이끈 것으로 나타났다.

   
▲ 경기도청/사진=경기도 제공


전년동기대비 베이커리·라면·음료 등 가공식품은 21%, 판지·합판 등 임산물은 38%, 인삼류는 24% 각각 증가했다.

중국과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 시장에서의 한국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 인기, 명절 선물 선호 현상이 각각 가공식품과 인삼류의 수출 호조를 이끈 것으로 분석됐다.

개별 품목 중에서는 토마토(50%), 돼지고기(62%) 등이 특히 급증한 반면, 쌀(-97%)과 배(-21%), 닭고기(-17%) 등은 줄었다.

국가별로는 중국(2억 4075만 달러), 미국(2억 2938만 달러), 일본(1억 313만 달러) 순으로 수출액이 많았고, 베트남, 대만, 싱가포르 등에 대한 수출액도 증가했다.

김주한 경기도 수출전략팀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적인 경기 불확실성이 높아져 향후 수출 여건이 좋지 않지만, 현재까지 좋은 성과를 거둔 만큼 수출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윤광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