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7:53 토
> 연예·스포츠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X위하준, 듣도 보도 못한 브로맨스의 탄생
승인 | 김민서 기자 | kim8270@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26 16:1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과 위하준의 미친 호흡이 공개됐다. 

tvN 새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극본 김새봄, 연출 유선동)는 26일 이동욱(류수열 역)과 위하준(K 역)의 브로맨스가 담긴 예고편을 공개했다. 

   
▲ 사진=tvN 제공


이 작품은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동욱 분)이 정의로운 ‘미친 놈’ K(위하준 분)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다. 이동욱, 위하준, 한지은, 차학연 등 개성파 배우진과 ‘경이로운 소문’ 제작진이 만나 이제껏 본 적 없는 유쾌하고 화끈한 히어로물을 선보인다.

예고편은 시작부터 놀라움의 연속인 이동욱과 위하준의 첫 만남으로 포문을 연다. 위하준은 이동욱을 오토바이에 태운 채 광란의 폭주를 즐기고, 샤워가운 차림으로 자신을 뒤쫓는 이동욱을 덮칠 듯 역주행 오토바이로 위협하는 다이나믹한 과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두 사람은 쏟아지는 장대비 속 격렬한 몸싸움을 벌인다. 이에 더해 위하준은 이동욱의 일터에 찾아가 업무를 방해하고, “혼자 튈 땐 죽을 각오한 거 아녀?”, “또 너냐? 서로의 프라이버시는 지킬 수 없을까?”라고 적대감을 드러내며 팽팽한 신경전을 벌인다. 

하지만 서로를 물고 뜯으며 으르렁거리던 두 사람의 관계에 뜻하지 않은 변곡점이 생긴다. 이어진 영상에서 이동욱은 한 번에 담을 뛰어넘는 위하준의 거침없는 매력에 감탄하고, 두 사람이 힘을 합쳐 상대편을 제압하는 등 환장이 아닌 환상의 팀플레이 탄생을 예고한다.

특히 이동욱의 “너랑 나 우리 둘만 간다”라는 현장 급습 제안에 “우리 둘이~”라고 매우 흡족한 듯 미소가 가득 번진 위하준의 얼굴이 그려져 앞으로 두 사람이 ‘나쁜 놈’과 ‘미친 놈’으로 그려나갈 인성회복 팀플레이에 대한 관심을 절로 높인다.

한편, '배드 앤 크레이지'는 다음 달 17일 오후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