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8 22:57 금
> 최신기사
대전, 강원과 1차전 1-0 승리 '승격 보인다' [승강 플레이오프]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2-08 21:43:1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이 강원FC와 1차전에서 승리를 거두고 승격을 위한 유리한 고지에 올라섰다.

대전은 8일  대전 한밭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2021 승강 플레이오프(PO)' 1차전 강원과 홈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대전은 오는 12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차전 원정경기에서 비기기만 해도 댜음 시즌 K리그1으로 승격할 수 있게 됐다.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대전은 3-4-3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파투, 공민현, 원기종이 공격을 책임지고 중원에는 마사, 이현식, 서영재, 이종현이 포진했다. 이웅희, 박진섭, 이지솔이 3백을 구축했고 골문은 김동준이 지켰다.

강원은 3-5-2로 맞섰다. 김대원과 이정협이 투톱을 맡았다. 양 날개로 정승용과 임창무, 중원에 한국영, 김대우, 신창무를 내세웠다. 윤석영, 임채민, 김영빈이 수비라인을 형성했고 골키퍼 장갑은 이광연이 꼈다.

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전이 펼쳐졌다. 전반 7분 대전 원기종의 슈팅으로 분위기가 서서히 달궈지기 시작했다. 전반 20분 강원의 프리킥 찬스에서 임채민의 헤더슛은 골키퍼 김동준 쪽으로 향했다. 전반 24분 대전 마사가 시도한 슛은 강원 골키퍼 이광연이 선방했다. 

득점없이 전반을 마쳐 후반에는 더욱 긴장감이 넘쳤다. 대전은 후반 들면서 파투 대신 김승섭을 투입했다. 

후반 이른 시간 대전이 귀중한 선제골을 뽑아냈다. 후반 5분 마사가 좌측을 돌파한 후 문전으로 내준 볼을 이현식이 침착하게 강원 골문으로 밀어넣었다.

리드를 빼앗긴 강원이 반격에 나섰다. 후반 8분 프리킥에서 김대원이 올린 크로스를 임채민이 슛으로 연결했으나 오른쪽 골대를 맞고 나왔다.

대전은 선수교체를 해가며 수비에 신경을 썼다. 강원은 후반 35분 프리킥 찬스에서 김대원의 날카로운 슈팅이 나왔지만 골대 위로 넘어갔다.

이후에도 강원의 맹공이 이어졌으나 대전의 골문은 끝내 열리지 않았다. 대전은 홈 경기 무실점 승리로 승격에 한 발 다가섰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