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9.19 16:13 토
> 경제
KB국민카드, 중국 모바일 카드 결제시장 진출
승인 | 정단비 기자 | 2234jun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4-16 18:22:5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정단비 기자] KB국민카드가 중국 유니온페이·LG유플러스와 업무 제휴를 통해 중국 모바일 카드 결제 시장에 진출한다. 

KB국민카드는 16일 오전 LG유플러스 용산 신사옥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과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 거화용(葛华勇) 차이나유니온페이와 유니온페이인터내셔널 동사장,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3사 간 '모바일 카드 발급과 결제 서비스 업무 제휴 협약'을 맺었다.
 
   
▲ 16일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용산 신사옥에서 열린 '모바일 카드 발급 및 결제 서비스 업무 제휴 협약식' 후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두 번째),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에서 다섯 번째), 거화용 차이나유니온페이 및 유니온페이인터내셔널 동사장(왼쪽에서 여섯 번째),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에서 일곱 번째) 등 3사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KB국민카드
이번 제휴로 KB국민카드 및 LG유플러스 고객들은 오는 7월부터 국내에서 발급 받은 유니온페이 브랜드 탑재 KB모바일 카드로 중국 현지 가맹점에 설치된 근거리무선통신(NFC) 단말기를 통해 터치 방식으로 결제할 수 있다.
 
유니온페이가 중화권이 아닌 해외 금융사와 NFC 방식의 모바일 카드 발급 서비스를 시작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이를 계기로 향후 한·중 양국의 핀테크 시장 확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국민카드는 설명했다.
 
현재 유니온페이는 중국 내 약 500만 여 대의 NFC 모바일 결제 인프라를 구축한 상황이며, 또한 모바일 결제 시 자체 별도 규격을 사용하고 있어 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 진출을 위해서는 유니온페이와의 협력이 필수적이다.
 
이와 함께 KB국민카드는 이번 제휴를 통해 유니온페이 브랜드가 탑재된 특화 모바일 카드 상품 개발을 비롯해, 향후 KB국민은행 등 주요 계열사와 공동으로 그룹 차원의 중국인 대상 금융 비즈니스 협업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3사는 한국과 중국 내 핀테크 서비스 확대와 발전을 지속적으로 도모하고 양국 고객들의 모바일 카드 발급 및 결제 서비스 이용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도 펼쳐 나갈 계획이다.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은 "이번 제휴는 카드사와 통신사가 손 잡고 한국의 모바일 카드가 중국에서 사용되는 첫 사례로 중국 시장 선점 효과가 상당할 것"이라며 "유니온페이 등 제휴 파트너들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국경 없는 혁신적 모바일 핀테크 서비스를 선 보일 계획"이라 밝혔다.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이번 협약 체결은 유니온페이가 한국의 핀테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LG유플러스와 KB국민카드의 높은 기술력과 성공 가능성을 인정한 것"이라며 "글로벌 핀테크 시장 경쟁이 치열한 환경에서 이번 3사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 제휴는 새로운 글로벌 핀테크 사업 모델의 첫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