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7.12 13:09 일
> 경제
'청약열풍' 뛰어든 강원도 원주…흥행 예상되는 신규 공급 단지는?
승인 | 조항일 기자 | hijoe77@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7-01 13:40: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항일 기자] 청약 불모지로 불리었던 강원 원주시가 최근 전국적으로 불고 있는 '청약열풍'에 합류했다.

1일 건설업계 등에 따르면 원주는 제2영동고속도로, KTX서원주역, 원주혁신도시·기업도시의 기반시설 조성 등 굵직한 개발 대형호재가 이어지면서 아파트 분양시장에 실수요자가 몰리고 있다.

   
▲ 원주 봉화산 푸르지오 견본주택 현장

지난 25~26일 청약을 진행해 전가구 순위내 마감된 대우건설 '원주 봉화산 푸르지오'는 전용84㎡A타입의 경우 151가구 모집에 1순위에만 248명이 몰리면서 1순위 당해에서 마감됐다.

원주에서 분양된 아파트 중 한타입이라도 1순위 당해에 청약을 마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총969가구(특별공급분 제외)모집에 1863명이 청약해 평균 1.9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김용균 대우건설 분양소장은 "원주시에 9년만에 공급되는 대형 건설사 물량이자 지역내 최초로 '푸르지오'브랜드가 분양한다는데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많았다"며 "원주시는 청약통장을 쓰는 경우가 많지 않은데 969가구의 대단지임에도 불구하고 청약마감을 기록했다는 자체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런 분위기에 힘입어 대형사 물량을 비롯해 하반기에만 5000여가구의 물량이 공급될 예정이다.
단계동 봉화산2택지지구에서는 오는 8일부터 지정계약에 들어가는 대우건설 '원주 봉화산 푸르지오'가 분양중이다.

지하1층~지상29층, 10개동 총996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전가구 전용 60~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평원초, 치악중, 북원여고 등이 단지와 인접해있어 도보통학이 가능하며 롯데마트 원주점, 원주 시외버스·고속버스 터미널, 상지대 부속 한방병원 등 주요 시설과도 인접해 있다.

단구동에서는 다음달 한신공영이 '원주 단구동 한신휴플러스'를 공급한다. 전용59~84㎡, 756가구의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일산동에서는 오는 9월 두진건설이 '두진하트리움시티' 주상복합 아파트를 공급한다. 지하 3층, 지상 35층 6개 동 규모로 전용 면적 59~84 아파트 550가구와 전용 22~35오피스텔 150여 실로 이뤄진다.

지정면에서는 오는 10월 롯데건설‘원주기업도시 롯데캐슬’이 공급된다. 전용면적 59~82㎡, 2300가구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밖에 하반기에 SG건설이 단계동에서 903세대를, 자성이 판부면 서곡리 일대에 357가구 등을공급할 예정이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원주시는 혁신도시·기업도시 조성호재와 더불어 교통개발호재로 부동산시장에 훈붕이 불고 있다" 며 "특히 원주시는 미분양물량이 거의 없고 그동안 공급된 아파트 물량도 많지 않았기 때문에 청약열풍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