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20 14:18 토
> 연예·스포츠
양영순, 웹툰 ‘덴마’ 재연재…“작가의 말에 사과 한마디 없어”
절필 1년 만에 재개한 양영순의 덴마, 독자들 아쉬움 반…기대감 반
승인 | 임창규 기자 | mediapen@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7-07 08:06:3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규태기자] 네이버웹툰 덴마가 절필 1년 만에 다시 시작했다. 작년 7월 이후로 웹툰 덴마의 휴재를 밝혔던 작가 양영순은 독자들과 약속했던 2~3개월의 휴재 기간을 넘어서 집필 중단에 이르러 수많은 독자들의 원성을 산 바 있다.

작가 양영순이 순조롭게 게재하던 작품을 갑작스레 절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같은 네이버 웹툰 공간에서 양영순 작가는 플루타크 영웅전을 스토리 진행 도중 절필해 독자들의 비아냥을 받은 바 있다.

네이버웹툰 덴마는 수십 명의 등장인물이 교차공간과 시간을 뛰어넘어 각종 사건과 에피소드를 만들어 내는 SF 공상과학 웹툰이다. 대사와 표정을 묘사한 단순한 컷으로 인물의 심리묘사와 스토리 전개에 강점을 보이는 양영순 특유의 장점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 양영순 작가가 1년 만에 재개한 네이버웹툰 덴마는 메인에피소드인 ‘콴의 냉장고’에서 다시 시작한다. 모사꾼 하즈의 상념에서 다시 시작하며, 독자들에게 충격을 주는 ‘인물’의 등장으로 끝을 맺는다. 사진은 네이버웹툰 덴마 중 한 장면. /사진=네이버웹툰 덴마 캡처

네이버웹툰 덴마는 즐겨찾기 ‘좋아요’가 6만 8000개에 달하는 인기작품이기도 했다. 이번 작품 재개로 양영순 작가의 덴마가 다시금 과거의 영광을 되찾을 수 있을지 웹툰 매니아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양영순 작가가 1년 만에 재개한 네이버웹툰 덴마는 메인에피소드인 ‘콴의 냉장고’에서 다시 시작한다. 모사꾼 하즈의 상념에서 다시 시작하며, 독자들에게 충격을 주는 ‘인물’의 등장으로 끝을 맺는다.

독자들은 네이버웹툰 덴마 댓글 게시판에서 “솔직히 작가의 말에 사과 한 마디는 있을 줄 알았다”, “이제 고산공작한테 실망한 백경대 느낌을 쫌 알겠네”, “백경대 앱이 울리길래 꿈인줄 알았어”, “익숙한 썸네일 보고 들어왔는데 너무 자연스럽게 연재하니까 당황스럽네 7월만 보면 성실연재인데 연도가 다르네?”라고 언급하며 양영순 작가에 대한 아쉬움과 기대감을 드러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