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9.18 18:21 수
> 경제
자연별곡, 가을 시즌메뉴 '신 요리실록' 출시
승인 | 정단비 기자 | 2234jun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8-20 15:17:2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광해군 호평한 잡채, 증보산림경제에 나온 돌솥밥 등 스토리텔링 담아

[미디어펜=정단비기자] 자연별곡이 가을 시즌 신메뉴를 출시했다.
 
   
▲ 자연별곡은 20일 전 매장에서 풍성한 가을 미각을 만끽할 수 있는 시즌 신메뉴 '신(新) 요리실록'을 선보였다고 밝혔다./자연별곡
 
자연별곡은 20일 전 매장에서 풍성한 가을 미각을 만끽할 수 있는 시즌 신메뉴 '() 요리실록'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맛과 신선도가 뛰어난 제철 식자재를 사용해 궁중음식과 전국 각지에서 즐겨먹는 맛있는 명물음식을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자연별곡 가을 신메뉴 '신 요리실록'은 새로 선보이는 메뉴에 음식에 얽힌 왕의 이야기를 담는 스토리텔링으로 고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조선시대 광해군이 호평했다고 전해지는 궁중음식 잡채는 쫄깃한 당면에 부추, 버섯, 우엉 등을 무쳐 맛과 영양을 더한 '건강버무리 전통잡채'로 제공한다.
 
버섯 영양돌솥밥의 경우 돌솥이 영조 42년에 나온 증보산림경제에 소개된 바 있으며 궁에서 불공을 드리러 갈 때 산사에서 구하기 쉬운 재료들을 돌솥에 담아 밥을 짓던 것에 착안해 자연별곡에서는 은행, 대추 등을 넣고 정성껏 지어 대접한다.
 
자연별곡은 전국 방방곡곡의 대표적인 음식을 재현해 한자리에서 맛볼 수 있도록 했다. '매콤별미 안동찜닭'은 닭고기와 납작 당면, 청양고추 등을 간장양념에 익혀 낸 것으로 본래 안동 지역 양반가에서 잔칫날 먹던 닭찜에서 유래됐다. '코다리 냉면'은 함경도 실향민들이 모여 사는 속초 아바이마을에서 냉면 위에 명태회나 가자미회 무침을 올려먹는 것에 착안했다. 자연별곡에선 꾸덕하게 잘 말린 코다리를 즉석에서 무쳐서 제공한다. 이외에 강원도 별미인 김치두부말이 도토리전병도 준비했다.
 
사계절중 가장 계절미각이 풍성해지는 가을인 만큼 제철 식재료를 사용한 다양한 메뉴들을 내세우고 있다. 달콤한 속살이 꽉 찬 가을꽃게에 아삭한 미나리를 넣은 가을꽃게찜을 비롯해 느타리, 새송이, 팽이버섯 등을 끓인 '버섯삼합 불고기전골', 봄 주꾸미, 가을 낙지라고 일컬어질 만큼 맛과 영양이 뛰어난 제철 낙지를 사용한 '가을낙지 김치죽', 야들야들하게 데쳐내 쫄깃한 식감이 일품인 '오징어초무침'도 꼭 맛봐야 할 메뉴다. 또 잘 말린 황태를 아이들이 좋아하는 달콤한 치킨소스로 버무린 '자연덕장 황태강정'도 새롭게 선보인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