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3 18:04 토
> 연예·스포츠
개리,‘성관계 동영상’ 루머 법적 대응, "타투 개리는 오른쪽? 동영상은 왼쪽?"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9-02 05:41:3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 펜 정재영기자] 가수 개리 측이 일명 ‘개리 동영상’에 대해 법적 대응 의사를 밝혔다.

개리 소속사 리쌍컴퍼니는 지난 달 31일 보도자료를 통해 “메신저와 인터넷에 개리 동영상에 관련되어 개리가 아님을 확실히 밝힌다”고 입장을 전했다.

소속사는 “대응할 가치조차 없다고 판단돼 즉각 대응하지 않았으나, 기정사실화 돼 영상이 퍼지게 되자 더 이상 보고만 있을 수 없어 공식 입장을 발표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동영상에 나오는 개리와 유사하다는 남자에 팔에 타투는 왼쪽이며. 개리는 오른쪽 팔에 타투가 있다”면서 “개리와 타투가 비슷하나 모양이 전혀 다르다”고 개리가 아님을 강조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동영상 당사자 역시 리쌍컴퍼니로 연락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영상을 개리라고 퍼트린 유포자들에 강력히 법적대응 할 것이며 수사의뢰를 요청할 것이다”며 “어떠한 합의와 선처도 없을 것”이라 덧붙였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