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3.03 21:17 수
> 연예·스포츠
얼짱 기보배, 3년만에 전국체전 양궁 금메달…2종목 1위
승인 | 임창규 기자 | mediapen@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10-17 18:45: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임창규 기자] 강원 원주 양궁장에서 17일 열린 제96회 전국체육대회 양궁 여자 일반부 60m에서 기보배(광주시청)가 351점, 70m에서 344점으로 두 종목 1위를 차지했다.

이날 60m에서 강민진(예천군청)·홍수남(청주시청), 70m에서 홍수남과 동점을 이뤘지만 기보배는 과녁 정중앙을 꿰뚫는 골드를 더 많이 기록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국체전에서 기보배가 1위에 오른 것은 제93회 대회 이후 3년 만으로 94회 대회에서는 은메달 2개와 동메달 1개를, 지난해에는 노메달로 아쉬움이 컷다.

앞서 기보배는 2012 런던 올림픽 개인전과 단체전 2관왕에 올랐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