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2 11:35 금
> 경제
무학, 임직원 대상 장애인 인식 개선 교육 진행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찾아 장애인 인식 개선 교육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15 11:05:3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최재호 무학그룹회장(가운데)이 지난 14일 무학 임직원들과 '사랑해'라는 뜻의 수화 자세를 취하며 '행복한 동행' 교육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무학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최재호 무학그룹 회장을 비롯한 무학 임직원 120여 명은 지난 14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을 찾아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한 '행복한 동행' 교육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무학 수도권총괄본부의 시무식을 겸한 행사로 진행됐다. 새해를 맞아 임직원 간에 성공적인 목표 달성을 결의하고, 목표달성을 위해서는 임직원이 '함께가자'는 중요함을 다짐하는 차원에서 열렸다.

'행복한 동행' 교육 프로그램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개발한 장애인 인식 개선 교육 프로그램이다. 장애는 나와 상관없는 일이라고 생각하기 쉬운 편견을 직·간접적 경험을 통해 서로 나누면서, 고용상황에 적합한 장애인 인식개선을 하기 위해 개발됐다.

한편 무학은 장애인 인식 개선과 재활을 돕기 위해 여러 노력을 하고 있다. 장애인 스스로 경제적 주체로 자립할 수 있도록 장애인 표준사업장 '무학위드'를 운영하고 있는 것이 대표적이다. 

2012년 개소한 무학위드는 장애인 직원 중 70% 이상의 중증 장애인이 채용돼 자원재활용사업인 빈 병 선별작업, 이물질 검사 및 무학의 수출용 페트제품 생산 등에 근무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무학은 각 사업장과 지점별 인근 복지관과 결연을 맺고 정기적인 봉사활동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인식 개선을 위한 행사 개최 및 후원도 하고 있다. 

무학 관계자는 "이번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한 교육은 편견 없는 세상, 함께 나누는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한 작지만 소중한 한 걸음"이라며 "무학은 앞으로도 장애인에 대한 차별없는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해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무학 소주 '좋은데이', 몽골 수출 시작
무학, 한국외식업중앙회 부울경지회에 자녀 장학금 전달
무학 트로피칼이 톡소다, 강남·홍대서 인기몰이 '한창'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