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3 15:19 토
> 경제
롯데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 오프라인으로 확대
'임블리', '아이스크림12', '미건스타일', '사뿐' 등 오프라인 매장 13개 오픈 예정
승인 | 김영진 기자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3-19 1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롯데백화점 본점 영플라자의 임블리 매장./사진=롯데백화점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최근,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의 오프라인 진출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롯데백화점은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의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올해 상반기에만 '임블리', '아이스크림12', '미건스타일', '사뿐' 등 다양한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의 오프라인 매장 13개를 새롭게 열 계획이다. 

롯데백화점은 2012년 본점 영플라자에 처음으로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의 오프라인 매장인 '스타일난다' 매장을 열었다. 5년이 지난 지금은 전국 롯데백화점 점포에서 20여 개의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들이 100여 개의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는 꾸준히 확대되는 추세다.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의 매장 매출도 2015년 36%, 2016년 21%, 2017년 1~2월 18.1% 신장하는 등 최근 3년째 두 자릿수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는 오프라인 매장 없이 온라인 몰에서만 상품을 판매하기 시작한 패션 브랜드로 최근에는 '한국형 SPA 브랜드'로 불리며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고 롯데백화점은 밝혔다. 

브랜드 별로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인터넷 몰을 통해 유행을 빠르게 반영한 다양한 상품을 소량으로 선보이고 있으며 가성비가 좋기 때문이다. 하지만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는 브랜드의 신뢰도를 제고하고, 현장에서 고객의 반응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오프라인 매장으로 영역을 점차 확대하고 있다. 

대표적인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는 '스타일난다', '난닝구', '나인', '임블리' 등이 있다. 특히 '스타일난다'의 경우 지난 2012년 9월, 롯데백화점 본점 영플라자에 매장을 연 뒤 현재 12개의 롯데백화점 점포에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홍콩, 싱가폴, 중국에서도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난닝구와 나인도 롯데백화점에서만 각각 22개, 13개의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다영 롯데백화점 영캐주얼 바이어는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는 유행을 빠르게 반영한 다양한 디자인의 패션 상품을 소량으로 판매한다는 장점 때문에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라며 "최근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는 규모가 커질수록 온라인 채널만 활용하면서 발생되는 한계점을 극복하기 위해 오프라인 매장을 열고 있으며, 한국형 SPA 브랜드로 새롭게 성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오는 24일 부터 3개월간 엘큐브 가로수길점에서 '치유의옷장' 특설 매장도 운영할 계획이다. '치유의옷장'은 20~30대 여성들에게 인기 있는 온라인 쇼핑몰 브랜드로 지난해 4월, 잠실점에서 진행한 행사에서는 2주 동안 2000 여명의 고객이 몰려 2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관련기사]

롯데백화점 휴무일, 온라인 상품전 진행
롯데백화점이 내 손안에...'모디' 오픈
롯데백화점, 온라인몰 엘롯데' 새단장 대규모 이벤트 진행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김충재가 스피커와 전속계약을 마쳤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라붐 율희와 FT아일랜드 최민환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