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5.30 03:50 화
> 연예·스포츠
장동직 필두 연예인 스쿠버다이빙팀 J-blue...수중 환경 보호 나선다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4-12 15:36:3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장동직,김지영/J-blue 제공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장동직이 최근 창단된 ‘J-Blue’에서 단장을 맡아 멤버들의 스킨스쿠버 자격증 취득 그리고 수중환경 보호 활동에 나섰다.

장동직은 평소에 즐기던 스킨스쿠버를 즐겨오다 지난달 24일 연예인 스쿠버다이빙 홍보팀 ‘J-Blue’를 창단해 본격적인 스쿠버 홍보 활동을 시작했다.

멤버에는 배우 김지영, 심은진, 고세원, 이훈, 공다임, 서혜주 등이 있으며, 이들을 SSI의 오픈워터다이버 교육을 마치고 모두 다이버로 만들어 앞으로의 수중환경 보호 활동에 가요팀을 교육을 시작해 본격적인 수중활동 보호 활동에 집중을 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장동직은 "모든 사람들이 바닷 속 수중 생태계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봉사 활동에 많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하며 남다른 열정을 내비쳤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관련기사]

‘붉은 비키니’ 김인애-이다민, 태국 방콕 올로케 스틸컷 공개…‘심쿵!’
‘동물실험 반대’ 공유, 고양이 발견하자 한 행동은?
‘법적 대응’ 아이유, 악플러 반성문 보자 한 말은?
박형식, UAA와 전속계약 네티즌들 “좋은 배우가 되길”부터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까지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태항호의 인맥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태항호는 과거 MBC '황금어...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서지혜가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서 팔색조 ...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아티스트컴퍼니가 화제의 키워드에 오른 가운데 소속배우 고아라의 SNS가...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