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18 13:42 토
> 연예·스포츠
'종횡무진 알베스' 유벤투스, 모나코 제압하고 챔스 결승행...누리꾼들 "바르샤는 알베스를 잡았어야" "클래스가 다른 알베스"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10 07:21:2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SPOTV 영상 캡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유벤투스가 AS모나코를 누르고 유럽챔피언스리그(UCL) 결승에 올랐다.

유벤투스는 9일 밤(현지시각) 이탈리아 토리노 유벤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모나코와의 UCL 4강 2차전에서 2대1로 이겨 1,2차전 합계 4대1로 결승전에 진출했다.

특히 환상적인 발리슛으로 유벤투스의 승리를 이끈 다니 알베스가 UEFA로부터 최고의 선수로 선정되며 유벤투스의 결승 진출에 1등 공신이 됐다.

이에 누리꾼들은 "w**바르샤는 무슨 수를 쓰더라도 알베스를 잡았어야했다" "doda****알베스가 1.2차전 다 이끄네" "키****알베스 진정 물건임" "gust****알베스 진짜 월드클래스다" "아**알베스는 진짜 넘사벽" "yong****알베스 중거리 슛은 환상" "띠***유벤투스 알베스 영입은 신의한수" "아이**클래스가 다른 알베스"등의 반응을 보이며 알베스의 활약을 극찬했다. 

한편 다니 알베스는 유벤투스의 4강 4득점 중 1골 3어시스트를 기록해 득점 관여율 100%로 인상적인 경기력을 증명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관련기사]

오늘 날씨, '산발적' 비·미세먼지 '보통'...기온은 최저 11∼16도·최고 17∼25도
문재인 제19대 대통령 당선, 표창원 "국민 여러분의 합심 필요" 당부
'개인주의자 지영씨' 민효린, 눈.코는 태양 거…입술은 공명 거 '세상에나'
'석조저택 살인사건' 개봉 첫날, 8만 관객 동원…'흥행 순항 중'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서예지가 절정에 이른 고혹미를 뽐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이민호·수지 커플이 결별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