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8.17 14:36 토
> 연예·스포츠
김자인, 뜻깊은 이름 “떡잎부터 다른 이력”...‘여성 최고 빌더링 기록 달성’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20 17:49:1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기자인 SNS)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암벽등반 선수 김자인이 국내 최고층 빌딩(123층 555m)인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를 맨손으로 오르는 데 성공, 여성 최고 빌더링 기록을 달성하면서 그의 남다른 이력까지 이목을 끈다.

김자인은 2007년 고려대학교 체육교육과에 입학하여 선수 생활과 학업을 원활하게 병행, 2012년 체육교육과를 졸업했다. 그 후 고려대학교 대학원에 진학하여 스포츠 심리학을 '클라이밍 몰입의 구조적 접근'이라는 논문으로 졸업해 누리꾼들을 놀라게 했다.

김자인의 '자인' 이란 이름은 아버지가 지어줬는데, 자일(클라이밍 로프)에서 '자'를 따오고 인수봉에서 '인'을 따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초등학교 6학년 때 스포츠 클라이밍에 과심을 가진 후  곧바로 정식 클라이밍 선수에 입문. 빠른 성장 속도를 보이며 중학교 1학년 때 청소년 대회에서 첫 우승을 거머쥐며 떡잎부터 다른 재능을 보였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서지혜, 다채로운 매력으로 '남심 저격'...'이래서 김희철도 빠져들었나?'
이선정밴드, '불후'서 故 이난영 '울어라 문풍지'로 녹화 참여...돈스파이크 편곡 참여
현아, 트리플 H 멤버들과 다정하게 '찰칵'... '선남선녀가 따로 없네'
'음악중심' 빅스, '도원경'으로 카리스마 매력 폭발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