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7.21 17:38 토
> 경제
BMW, 3세대 뉴 X3 글로벌 공개…올 겨울 국내 출시
더욱 강력한 디자인과 탁월 주행 성능, 효율성
첨단 자율주행 시스템 적용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6-27 14:24:2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BMW 그룹이 26일(현지시간) 3세대 뉴 X3를 공개했다.

BMW X3는 지난 2003년 첫 선을 보인 이후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150만대 이상 판매된 중형 SAV (Sport Activity Vehicle)이다. 

   
▲ BMW 그룹이 26일(현지시간) 3세대 뉴 X3를 공개했다./ 사진=BMW코리아 제공


이번에 공개된 3세대 뉴 X3는 더욱 강력하고 역동적인 디자인과 효율성,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온·오프로드를 가리지 않는 탁월한 주행 성능을 자랑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BMW 뉴 X3는 기존의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바탕으로 X패밀리 특유의 역동적이고 스포티한 인상을 보여준다. 앞뒤 짧은 오버행을 포함한 균형 잡힌 차제비율은 완벽한 앞뒤 50:50 무게 배분을 더욱 강조한다. 

전 세대 보다 더욱 커진 전면의 키드니 그릴과 새로운 디자인의 주간 주행등, 후면의 LED 라이트, 하단으로 떨어지는 루프 스포일러, 트윈 배기 테일파이프 등이 뉴 X3의 역동적인 이미지를 완성한다.

또 각 라인업 별 특성을 살린 차별화된 실내 디자인을 제공하며 고품질 자재와 완벽한 마감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3존 전자동 공조장치와 40:20:40 분할 접이식 시트를 활용한 넓은 적재 공간, 파노라마 글래스 루프 등을 통해 보다 쾌적하고 안락한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뉴 X3는 BMW 이피션트다이내믹스(EfficientDynamics) 기술을 엄격히 적용, 효율성을 강화한 파워트레인과 지능형 경량 디자인을 통해 이전 모델에 비해 무게를 최대 55kg까지 줄였으며, 공기저항계수(Cd)는 동급 최고 수준인 0.29(유럽 기준)까지 낮췄다.

또 완전히 새롭게 디자인된 섀시를 통해 주행 안정성은 유지하면서 더욱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보다 스포티한 주행을 위해 M 스포츠 서스펜과 다이내믹 댐퍼 컨트롤, M 스포츠 브레이크, 다양한 스포츠 스티어링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뉴 X3에 새롭게 장착된 엔진은 BMW 트윈파워 터보 기술을 통해 역동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보여준다. 엔진 라인업은 가솔린 3종, 디젤 2종 등 총 5개 모델이다. 

X3 라인업 최초의 M 퍼포먼스 모델인 뉴 X3 M40i는 3리터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60마력과 최대토크 51.0kg·m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을 4.8초 만에 완료한다. 2리터 4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ive30i는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힘을 낸다.

2리터 4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ive20d는 최고출력 190마력, 최대토크 40.8kg·m의 힘을 내며, 3리터 6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vie30d는 최고출력 265마력, 최대토크 63.3kg·m이다.

최고출력 184마력의 뉴 X3 20i는 2018년 출시 예정이며, 뉴 X3의 모든 라인업은 각 엔진에 최적화된 8단 스텝트로닉 자동 변속기를 기본 탑재한다.

아울러 뉴 X3는 다양한 첨단 편의 기능 등을 대거 적용해 보다 편안하고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시스템은 자율 주행 기술에 근접한 혁신적인 기능으로 경쟁 모델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X3만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다. 

전방 차량과의 거리에 따라 충돌이 예상될 경우 시각 및 청각 경고와 함께 자동으로 조향, 가속, 제동을 도와주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을 비롯해 스티어링과 차선제어 보조기능이 포함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 패키지, 차선변경 보조 기능, 측면 충돌보호 기능이 탑재된 차선 유지 보조 기능 등이 포함된다.

이외에도 옵션으로 제공되는 디스플레이 키는 도어의 개폐여부와 주행 가능 거리, 차량의 이상 여부 등 다양한 차량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보조 난방 시스템의 원격 작동까지도 가능하다.

또한 BMW 커넥티드드라이브를 활용해 스마트폰과 같은 개인 디지털 기기와 차량을 온라인으로 연결, 스마트폰에서 선택한 목적지를 바로 차량 내비게이션에 입력하고 최적의 주행 경로와 시간 등을 계산할 수도 있다. 

음성과 손동작으로 내비게이션 및 주요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제어할 수 있으며, 그래픽과 해상도가 향상된 최신의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제공한다.

3세대 BMW 뉴 X3는 2017년 11월부터 전세계 시장에 출시된다. 국내에는 오는 겨울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엔진 라인업, 옵션 및 기타 제원 등은 국내 출시시 변경될 수 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한국타이어, 미국 산악모터스포츠대회 '타임 어택' 1위
방미 경제사절단, 속속 미국행…정의선 부회장 이미 출국
르노삼성-한국생산기술연구원, 중소·중견기업 제조 혁신 위해 MOU
현대차 '코나', 27일부터 국내 판매 개시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