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4 18:35 금
> 경제
쌍용차, 티볼리도 아머 장착…색다른 디자인 완성
신규 범퍼 디자인·강인하고 단단한 스타일로 '업그레이드'
주력 모델 가격 인하…독보적 가격경쟁력은 그대로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7-17 14:54:2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쌍용자동차 효자 티볼리가 한층 업그레이드된 디자인으로 변신했다. 재탄생된 티볼리 아머는 스타일은 더욱 세련되게 변했지만 극강의 가격경쟁력은 그대로다.

쌍용자동차는 17일 서울 강남의 SJ쿤스트할레에 내외신 기자단을 초청해 디자인을 혁신하고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티볼리 아머(TIVOLI Armour)'를 새롭게 선보였다. 판매는 오는 20일부터 전국 전시장에서 시작된다.

   
▲ '소형SUV 최강자' 쌍용차 티볼리가 한층 업그레이드된 디자인으로 변신했다. 재탄생된 티볼리 아머는 스타일은 더욱 세련되게 변했지만 극강의 가격경쟁력은 그대로다./ 사진=쌍용차 제공


기존 티볼리의 부분변경 모델인 티볼리 아머는 소형 SUV에도 SUV 본연의 디자인을 추구하는 고객의 요구를 반영해 스타일을 더욱 업그레이드했다. 새로운 차명 '아머(armour)'가 암시하듯 갑옷을 입은 듯 단단하고 강인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미식축구 보호구와 메카닉(mechanic) 이미지에서 영감을 얻은 새로운 범퍼 디자인은 스포티한 조형미를 극대화했으며 범퍼 상단에 적용된 크롬라인 몰딩과 신규 LED 포그램프를 통해 미래지향적이고 세련된 느낌을 가미했다.

17인치 다이아몬드커팅휠은 세련되고 엣지 있는 스포크 디자인으로 측면디자인의 만족도를 더욱 높였다. 기존에 일부 외장 컬러에서만 선택 가능했던 투톤컬러 사양은 8가지 모든 컬러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실내 공간은 시트와 도어트림 등 인테리어 전반에 퀼팅 패턴을 새롭게 적용함으로써 감성 품질을 강화했으며 인스트루먼트 패널과 스티어링휠의 버튼 레이아웃을 변경함으로써 조작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LED 무드램프에 신규 컬러를 적용하고 비상스위치 역시 세련된 느낌으로 컬러 조합을 변경했다.

아울러 개성과 아이덴티티를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소비자,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젊은 소비자들을 위해 국내 최초 주문제작형 콘셉트의 스페셜 모델인 '마이 온리 티볼리' 티볼리 아머 기어 에디션(Gear Edition)도 함께 선보였다.

   
▲ 쌍용자동차 효자 티볼리가 한층 업그레이드된 디자인으로 변신했다. 재탄생된 티볼리 아머는 스타일은 더욱 세련되게 변했지만 극강의 가격경쟁력은 그대로다./ 사진=쌍용자동차 제공


국내 최초 주문제작형 콘셉트의 기어 에디션(Gear Edition)은 주력 모델인 VX를 베이스로 최고급 퀼팅 가죽시트에 HID 헤드램프 등 선호사양을 대거 추가하고 △아웃사이드미러 △리어 LED 윙로고 엠블럼 △도어스팟램프 △블랙휠 △루프컬러 △데칼 등 전용 아이템의 조합을 통해 다양한 조합의 모델을 만들 수 있다.

특히 기어 에디션에 신규 적용되는 브라운 인테리어 패키지는 티볼리의 엣지 있는 스타일에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티볼리 아머는 언더코팅 범위를 확대해 실내로 유입되는 노면소음을 최소화하는 등 NVH(소음·진동 방지) 성능을 강화해 더욱 안락하고 쾌적한 주행이 가능하다.

티볼리 아머는 엔진 및 트림 별로 가솔린 모델 △TX(M/T) 1651만원 △TX(A/T) 1811만원 △VX 1999만원 △LX 2242만원, 디젤 모델 △TX 2060만원 △VX 2239만원 △LX 2420만원이며, 스페셜 모델인 기어 에디션(Gear Edition)의 판매가격은 가솔린 모델 2195만원, 디젤 모델 2400만원이다. 주력 모델 VX(가솔린)를 기준으로 기존 보다 23만원 가량 가격이 인하됐다.

티볼리 에어도 인테리어를 비롯해 상품성을 강화한 . 판매 가격은 엔진 및 트림 별로 가솔린 모델 △IX 2095만원 △RX 2300만원, 디젤 모델 △AX(M/T) 1989만원 △AX(A/T) 2149만원 △IX 2305만원 △RX 2530만원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티볼리 아머는 보다 세련된 디자인과 나만의 차로 자신을 표현하는 즐거움을 제공한다"며 "특히 신모델 출시에도 불구하고 주력 모델들의 가격을 최대 23만원까지 인하해 더욱 높은 가격경쟁력까지 갖추게 됐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관련기사]

뜨거운 소형 SUV 시장, 너에게 맞는 차량은?
쌍용차, 유럽 이어 뉴질랜드 현지마케팅 박차
쌍용차, 스페인 오프로드 랠리서 SUV전문기업 위상
쌍용차, G4렉스턴 통해 자존심 회복…'新성장동력' 집중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박한별이 임신 사실 및 결혼 소식을 전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블랙핑크가 첫 단독 리얼리티 '블핑 TV' 촬영에 나섰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