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7.20 11:52 금
> 경제
보험 가입 전 설명 들을 수 있게 된다…텔레마케팅 채널 영업 관행 개선
구조가 복잡한 상품, 65세 이상 고령자 가입하는 상품 TM 가입권유 전 안내자료 미리 줘야
승인 | 김하늘 기자 | ais895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1-14 15:02:4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앞으로는 보험 가입 전 안내자료를 미리 받아보고 설명을 들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14일 금융감독원은 보험업계와 함께 이 같은 방향으로 텔레마케팅(TM) 채널의 영업 관행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TM을 통한 보험 가입은 2016년 기준 약 300만건이었다. 그러나 간편한 대신 불완전판매 비율(0.41%)이 설계사를 통한 보험 가입(0.24%)보다 높다.

우선 변액·저축성보험 등 구조가 복잡한 상품, 65세 이상 고령자가 가입하는 상품은 TM의 가입권유 전 안내자료를 미리 줘야 한다.

이에 따라 '듣기만 하는 방식'에서 '보면서 듣는 방식'으로 바뀐다.

TM의 모집 때 '고(高) 보장상품'에 가입하는 것처럼 오해하지 않도록 과도한 보장 안내를 제한한다.

또한 TM 설계사가 모든 설명을 마치고 한꺼번에 확인받는 '일괄 질문 방식'을 '개별 질문 방식'으로 바꾼다.

특히 65세 이상 고령자는 청약 후 보험 계약을 철회할 수 있는 기간을 30일에서 45일로 늘린다.

고령자가 안내자료를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큰 글자와 도화 등을 활용해 별도로 제작한다.

올해 중 시행을 목표로 업계, 협회 등이 참여하는 TF를 구성해 자율적인 시행방안을 마련하고, 필요시 규정개정 추진할 방침이다. 

금감원은 "TM 채널의 완전판매 문화 정착에 기여하고, 고령자에 대한 맞춤형 보호 장치를 마련하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금융당국 가상화폐 규제에 최흥식 금감원장 해임 청원까지
금감원, '변액보험 길라잡이' 동영상 제작
FIU·금감원, 내일부터 가상화폐 계좌 특별검사…6개 은행
금감원, 공시서류 작성방법 안내서 '기업공시 실무안내' 발간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탑독 P군과 BP라니아 유민이 결혼한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