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8.16 19:03 목
> 경제
KT, 놀면서 배우는 tv '올레tv 키즈랜드' 출시
'국내최초' 핑크퐁·뽀로로·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빅3' 무료 전용채널 제공
유해콘텐츠 차단하는 키즈모드 UI 및 리모컨, 키즈 요금제로 부모 마음 공략
승인 | 이해정 기자 | hjwedg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02 14:57: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해정 기자]KT는 검증된 프리미엄 콘텐츠에 세계 최초 IPTV VR·AR 등 차별화된 KT의 기술을 결합해 구현한 '놀면서 배우는 tv' 서비스 '올레 tv 키즈랜드'를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올레tv 10주년을 맞아 출시하는 키즈랜드는 미취학 아동부터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양방향(Interactive) 놀이학습 콘텐츠와 TV화면(UI), 리모컨, 가성비 높은 키즈 요금제까지 갖췄다.

첫째로, KT는 대교의 프리미엄 동화 500여 편을 '독전'-'독서'-'독후' 활동 3단계로 읽을 수 있는 '대교 상상 키즈' 서비스를 시작한다. TV가 독서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통념을 뒤집고, 오히려 TV를 활용한 다차원의 독서 학습이 가능하도록 했다.

책을 읽기 전, '상상자극 예습영상'으로 책 주제에 대해 학습하고, TV동화로 생생하게 읽는다. 책을 다 읽은 뒤에는 KT만의 IPTV AR 체험학습 서비스인 'TV쏙'을 활용해 읽은 책 속으로 들어가 가상 세계를 탐험한다. 거실을 배경으로 한 TV 화면 속에서 3D 공룡들과 태양, 지구, 달 등 우주 은하계가 내 주변으로 돌아 다녀 마치 우리 집이 테마파크가 된 듯한 환상을 선사한다.

또 대교의 교육전문가가 매일 추천하는 큐레이션 '하루 듬뿍 책읽기'를 기반으로  4000여 편의 다양한 TV동화 콘텐츠를 무료 제공한다.

둘째로, KT는 키즈 콘텐츠 시장의 '빅3(Big 3)'로 불리는 '핑크퐁' '뽀로로'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전용 무료 채널을 시작한다. 작년 7월부터 시작한 캐리 tv(채널143)를 비롯해 '핑크퐁 채널' (채널140), 뽀로로 채널인 '뽀요TV'(채널 153)을 추가로 선보인다. 3개 채널을 모두 볼 수 있는 것은 KT가 유일하다.

   
▲ KT 모델들이 키즈랜드를 홍보하고 있다./사진=KT 제공

기존에 있는 프로그램을 TV로 방영하는 대부분 채널과 달리, KT의 빅3 캐릭터 채널은 100% 자체 제작 프로그램으로만 편성했으며, 유튜브에서 볼 수 없는 TV 전용 콘텐츠를 광고 없이 큰 TV 화면으로 편히 즐길 수 있다. 또 KT는 실시간으로 TV를 보다 언제든지 관련 프로그램을 선택해 주문형비디오(VOD)로 골라보기 할 수 있는 기능을 구현했다.

KT는 이번에 선보이는 캐릭터 전용 TV 방송 채널로 콘텐츠 제작업계 생태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기대하고 있다. 지금까지는 콘텐츠 제작사가 채널사업자에 콘텐츠를 단순 판매하는 구조였다면, 플랫폼 사업자인 KT의 지원을 통해 콘텐츠 제작사가 직접 방송채널 사업자가 되어 자체 제작 프로그램을 각 가정으로 송출할 수 있게 된 것이다.

'TV쏙 모션인식 AR'은 KT가 작년 5월 출시한 IPTV ‘하이퍼 VR’ 서비스 ‘TV쏙’에 ‘실시간 모션인식 AR’ 기술을 더한 것으로, 지난해 시범 서비스로 제공한 것을 5월 중 본격 상용화한다. ‘모션인식 AR’은 스마트폰 앞에 있는 객체의 동작을 실시간으로 인식하는 기술로, KT가 IPTV에 최초로 구현했다.

이와 함께 다양한 기능들도 함께 선보인다. TV쏙 서비스를 즐기는 우리 아이의 소중한 순간을 영상으로 녹화한 후, 올레 tv의 ‘우리 집 앨범’에 저장해 TV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서 언제든 다시 볼 수 있다. 또한, 소셜네트워크(SNS)와 TV 공유 기능이 추가돼 저장한 TV쏙 영상을 가족과 친구에게 전송할 수 있다.

이외에 KT는 미취학 아동들의 TV 시청 패턴과 발달단계·정서를 고려한 어린이 맞춤 서비스 환경을 제공한다. 일일 시청 시간과 VOD를 제한하고 유해 콘텐츠로부터 아이들을 보호할 수 있는 '키즈모드(UI)'를 선보인다. 뽀로로·핑크퐁·캐리 채널로 바로 이동할 수 있는 단축키가 있는 '키즈 전용 리모컨'도 국내 최초로 내놓았다.

또한 키즈 전용 TV 요금제인 '올레tv 19키즈'를 출시한다. 월 2만900원(부가세 포함, 3년 약정)으로 250여 개의 국내 최다 채널은 물론 매월 1만5000여편의 키즈 VOD를 제공하는 '프라임키즈팩'을 함께 즐길 수 있다. 키즈 전용 리모컨이 해당 요금제에 가입하는 약 5만명 고객에게 선착순 제공되며, 리모컨은 중순 이후부터 순차배송된다. 

한편, KT는 '키즈랜드' 출시와 함께 '유튜브 키즈' 서비스를 제공하며, 고객들이 무료 콘텐츠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국내 최대 무료관'을 특별 편성한다. '키즈랜드'의 주요 서비스는 올레 tv UHD 가입자 중 '올레 tv 라이브' 이용 고객이라면 별도의 비용 추가 없이 이용 할 수 있다.
[미디어펜=이해정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부선이 프로필 사진 교체 오류에 사과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