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5.25 18:34 금
> 경제
롯데 황각규 부회장, 신입사원 공채 면접 현장 찾아
인재 확보 중요성 강조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 노력 주문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17 10:41: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롯데지주 황각규 부회장이 지난 16일 롯데하이마트 본사에서 진행된 2018년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의 면접장을 방문해 지원자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롯데지주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지주는 황각규 부회장이 지난 16일 서울 강남구 롯데하이마트 본사에서 진행된 롯데하이마트 신입사원 공개채용 면접 현장을 찾아 지원자들을 격려했다고 17일 밝혔다. 

황 부회장의 면접 현장 방문은 롯데그룹의 신입사원 면접과정을 점검하고, 지원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황 부회장은 면접대기실에 들러 지원자들에게 롯데에 지원해 준 것에 대해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선전을 기원했다. 또한 역량면접 및 토론면접 등을 하루에 끝마치는 '원스톱 면접' 진행 과정을 살펴보고 면접관들을 격려했다.

황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고객이 원하는 가치를 창출하고, 사업 전반에 4차 산업기술을 적용한 혁신을 이루기 위한 출발점은 인재 확보"라며 "비록 경영환경의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이지만, 지속가능한 성장을 인재에 대한 투자를 게을리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또한 "청년 실업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는 만큼 기업의 사회적 책무로서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며, 청년채용 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해 줄 것을 인재운영 책임자들에게 주문했다. 

이와 함께 황 부회장은 공정하고 객관적인 심사시스템을 통해 직무 역량과 도전정신을 가진 우수 인재를 선발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롯데는 지난 3월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시작해, 현재 각 계열사별로 면접 전형을 진행 중이다. 롯데는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과 하계 인턴사원 공개채용을 통해 115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또한 롯데 고유의 블라인드 채용인 '롯데 SPEC태클 채용'을 지속 실시해 통해 능력중심 채용 문화 정착에도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롯데백화점, 18일부터 '5일간의 쇼핑축제' 진행
롯데면세점, '다이궁'영향 매출 15% 늘어...영업이익은 36% 줄어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