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6 09:29 토
> 경제
코웨이, 미국 가정용품 박람회 11년 연속 참가...'비데메가' 선보여
세계 3대 소비재 박랍회...올 상반기 미국에 '비데메가 200' 출시 예정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3-07 11:30: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코웨이가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2019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IHHS)'에 11년 연속 참가했다./사진=코웨이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코웨이는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2019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IHHS)'에 11년 연속 참가했다고 7일 전했다.

시카고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는 전 세계 2200여 개 업체가 참가하는 북미 최대 규모 전시회이다. 지난 1939년부터 개최된 시카고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는 독일 암비엔테, 홍콩 가정용품박람회와 함께 세계 3대 소비재 박람회로 꼽힌다.

코웨이는 이번 전시회에서 공기청정기 12종, 정수기 3종, 비데 2종을 선보였다. 이중 미국 비데 시장 공략을 목적으로 개발한 '비데메가(Bidemega) 200'이 바이어들과 참관객들로부터 큰 주목을 받았다고 코웨이 측은 전했다.

현재 미국의 비데 제품 보급률은 2% 내외로 추정된다. 비데 제품은 미국 소비자들에게 아직은 생소한 제품이지만 지속적으로 판매 규모가 커지고 있어 성장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코웨이는 지난 1월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한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 '2019 CES'에서 비데메가라는 브랜드로 북미 비데 시장 진출을 선언한 바 있다.

코웨이 비데메가 200의 가장 큰 특징은 코웨이만의 혁신 기술인 'i-wave 수류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다. i-wave 수류 시스템은 수압, 공기, 세정 범위, 시간 등 다양한 수류를 과학적으로 조합해 몸 상태에 최적화된 코스를 제공하는 기술이다. 이 제품은 올 상반기 중 미국 시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이지훈 코웨이 글로벌시판사업부문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미국을 포함한 해외 시장에서 정수기, 공기청정기뿐만 아니라 비데 제품도 성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다"라며 "코웨이만의 비데 수류 및 살균 기술력과 메가 시리즈의 브랜드력을 바탕으로 향후 미국 비데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고, 나아가 글로벌 비데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코웨이, 사상 최대 실적...영업이익 10%증가한 5198억 달성
코웨이, 말레이시아 고객 100만 돌파..."2020년 동남아 200만 계정 달성"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