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5 21:28 금
> 경제
갤러리아, 추석 선물세트 판매 5% 성장
10만원대 선물세트 10%, 30만원 이상 고가 20% 판매 증가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9-15 11:49:4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서울 압구정동 갤러리아 명품관./사진=한화갤러리아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갤러리아백화점은 올해 추석 선물세트 판매 실적(예약판매+본판매)을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5% 신장했다고 15일 전했다. 

가격대별로 살펴보면 10만원대의 선물세트 매출이 10% 신장하고 30만원 이상의 고가 선물세트 매출이 20% 증가하며, 올 추석 명절 선물세트 매출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10만원 미만과 20만원대 선물세트는 전년 추석과 동일한 수준의 매출을 보였다고 갤러리아 측은 전했다. 

품목별 세부 분석 내용을 살펴보면, 올 해 추석은 청과와 정육세트 판매가 두드러져 청과는 10%, 정육은 7% 신장했다. 품목별 매출 구성비는 건강식품과 정육이 각각 26%, 23%를 차지하며 선물세트의 절반 가까운 매출을 차지했다. 특히 정육의 경우 선물세트의 전통적인 강자인 한우선물세트가 전체 세트 판매순위 1~3위를 모두 차지하면서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명절 선물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는 생활용품세트는 매출이 23% 신장했으며 와인, 양주 등 주류 매출은 10% 성장했다. 특히 10만원 이하 가격대로 가성비가 뛰어난 와인 선물세트가 인기를 끌었다.

갤러리아백화점 관계자는 "프리미엄 먹거리에 대한 관심 증가로 수량 등을 조절하여 10만원대로 구성한 실속 프리미엄 세트와 함께 30만원 이상의 고가 세트가 추석 선물 세트 실적을 주도했다"고 말하며 "올 추석은 한우에 대한 지난 설수요를 고려해 20만원 이상 가격대의 한우 선물세트 수량을 30% 늘려 준비한 것이 주요했다"고 전했다. 

한편 갤러리아백화점은 추석 연휴 이후 지점별 대형행사를 통해 고객 선점에 나선다. 먼저 갤러리아명품관에서는 웰니스 트렌드에 맞춰 이탈리아 하이엔드 피트니스 기구 브랜드 ▲테크노짐이 19일 까지 웨스트 5층에서 팝업 매장을 운영한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갤러리아, 예비 부부 위한 웨딩페어 진행
갤러리아, 명품관 대대적 매장 개편...명품 브랜드 강화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