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4.04 13:43 토
> 경제
한수원 "원전에 AI 입혀 안전성 높여봅시다"
'원자력발전소 상태 판단 알고리즘 경진대회' 개최…총 상금 1000만원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1-18 16:51:5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원전 운전지원 해커톤(모델 개발 경진대회)포스터/사진=한국수력원자력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국수력원자력이 16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4차산업 관련 기술을 활용,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원자력발전소 상태 판단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한수원은 정부 지원과제로 한국원자력연구원, 울산과학기술원, 엠엔디와 함께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원자력발전소의 비정상 운전 상태를 자동으로 진단하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이러한 기술 개발 차원에서 발전소 상태를 진단하는 데에 최적인 인공지능 모델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모하기 위해 진행하는 것이다.

대회는 온라인 경쟁방식으로 4주간 진행된다. 참가자가 한수원의 모의 데이터를 분석해 최적의 인공지능 모델을 제안하면, 실시간으로 모델의 정확도를 비교해 순위가 정해진다.

총 1000만원의 상금이 걸려있는 이번 대회에서 얻은 결과는 한수원에서 개발하고 있는 원전 운전지원 기술에 활용될 예정이다. 원전 운전지원 기술은 발전소에 고장 및 이상상태가 발생하면 신속하게 비정상 운전 상태를 진단, 운전원에게 알려주는 기술이다.

대회에 대한 세부 내용은 한수원 홈페이지 및 대회 운영대행사인 데이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수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원자력발전소에 4차산업 관련 기술을 활용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인공지능 전문가들과 협업해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성을 더욱 높여나가겠다는 방침"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정재훈 한수원 사장 "원전-재생에너지, 팩트로 비판해라"
한수원 "밀양 지진, 규모 3.5…원전 영향 '0'"
"밸류체인 살리자"…한수원 '한국형 원전' 수출 박차
한수원, 안전보건 국제표준 ISO45001 인증 취득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