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9.22 10:34 화
> 경제
볼보, 구글 웨이모와 '자율주행 개발' 독점 파트너십
구글 자율주행 사업부문 웨이모와 자율주행 독점 파트너십
전기차 플랫폼에 웨이모 완전 자율주행 기술 통합 예정
승인 | 김상준 기자 | romantice@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6-30 00:1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볼보 XC60 / 사진=볼보코리아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볼보자동차그룹이 세계적인 자율주행 연구 기업 웨이모와 전략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에 따라 웨이모는 볼보자동차그룹의 L4 부문에 있어 독점적 파트너 지위를 갖게 됐다. L4는 국제자동차공학회가 정의한 레벨 4 자율주행 기술을 의미한다. 

양사는 이를 기반으로 먼저 웨이모의 완전 자율주행 기술인 웨이모 드라이버(Waymo Drive)를 차량호출 서비스(라이드헤일링, Ride-hailing)를 위한 완전히 새로운 이동성 중심의 전기차 플랫폼에 통합하는 협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 볼보와 웨이모가 자율주행 개발 전략 파트너십을 맺었다. / 사진=볼보코리아


헨릭 그린 볼보자동차그룹의 최고 기술 책임자는 “완전 자율주행 차량은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수준으로 도로 안전을 개선하고, 사람들의 생활, 업무, 여행하는 방식 등을 혁신할 수 있는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며, “이번 웨이모와의 글로벌 파트너십은 볼보자동차에 있어 새롭고 흥미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열어줄 것”이라고 밝혔다.

에덤 프로스트 웨이모 최고 자동차 책임자는 “이번 파트너십은 경쟁이 치열한 자율주행 자동차 산업에서 중요한 이정표를 제시하는 것으로, 앞으로 수년 내에 웨이모 드라이버가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길을 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특히 볼보자동차그룹은 더욱 안전한 도로와 접근하기 쉽고 친환경적인 형태의 교통수단 등 자율적인 미래를 창조하는 우리의 비전을 공유하는 만큼 이번 파트너십을 더욱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볼보 1:1 맞춤 AS정책…쾌속성장 이어갈 '비밀무기'
벤츠의 미래, E클래스 플러그인하이브리드 'E300e'
[시승기]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 '5185만원' 가치 할까?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 "경쟁사 압도하는 AS 보여주겠다"
씨엔에이치인더스트리얼, 니콜라와 연료전지트럭 개발 박차
성장하는 수입 인증중고차 시장…합리적 소비 '안성맞춤'
[시승기]제네시스 GV80은 3.5T를 꼭 사세요....이유는?
[시승기]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볼보차 최고의 상품성'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