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16 13:41 토
> 사회
ADD, 전시 대비 드론 자율비행 기술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20개 팀 중 3팀 본선 참가…'K-Drone'팀 최종 우승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1-20 10:31:1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19일 대전TP 지능형로봇센터에서 열린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기술경진대회' 시상식에서 K-Drone 팀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디어펜=나광호 기자]국방과학연구소(ADD)는 대전테크노파크(TP)과 공동으로 대전TP 지능형로봇센터에서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기술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방위사업청과 대전광역시가 공동으로 주최한 것으로, 드론을 통한 인공지능(AI) 기술역량 확보를 위해 마련됐다. 특히 터널·지하시설·군 벙커와 같이 통신 및 GPS 불가지역에서 드론의 자율비행과 AI 기술을 이용한 표적 자동인식 및 미지 지역에 대한 자동 맵 구축 기술능력을 확보하는 것이 핵심이었다.

또한 신개념 무기체계 소요를 선도하기 위해 추진한 미래도전기술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 예선전을 거쳐 지난 21일 대전에서 본선을 치뤘다. 총 20개 참가팀 중 예선을 통과한 3팀이 본선에 참가했으며, 각 팀마다 자체적으로 코딩한 프로그램으로 드론의 자율비행 능력을 3개 부문에 걸쳐 평가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종 우승팀은 KAIST 교수 및 대학원생으로 구성된 'K-Drone'팀이 선정됐다. 고도의 평가 난이도와 기술적 한계로 우승팀이 배출되지 않을 수 있다는 전문가들의 예상을 깬 것이다.

박병진 ADD 국방첨단기술연구원장은 "기술경진대회를 통해 요구한 모든 임무를 완수하지는 못했지만, 전장 상태에서 활용할 수 있는 드론 자율비행 기술을 여지없이 보여줬다"면서 "앞으로 계속 기술의 완성도를 높여 특수작전 환경 하에서도 첨단군의 안전보장과 작전 성공률을 담보할 수 있도록 미래 무기체계의 개발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ADD는 내년에도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경진대회'를 후속으로 개최할 계획으로, 오는 27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한화시스템, ADD 손잡고 한국형 차기 구축함 두뇌 개발 돌입
ADD, 레이저빔 활용 안티드론 기술 개발 박차
국방과학연구소, 창설 50주년 기념식 진행…"첨단과학 도전"
우체국, 국방과학연구소 창설 50주년 기념우표 발행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