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8 19:08 수
> 사회
김부겸 "이번주는 단계적 일상회복 준비하는 시간"
12일 중대본 회의에서 "일상과 방역 조화 가능한지 가늠해 보는 마지막 기회"
승인 | 조성완 기자 | csw4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12 09:28:4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성완 기자]김부겸 국무총리는 12일 "(이번 주는) 단계적 일상회복을 준비하는 시간이자 일상과 방역의 조화가 가능할 것인지 가늠해 보는 마지막 기회"라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이번 주에는 내주부터 적용할 거리두기 단계를 결정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2주 연속 이어진 연휴에 이동량이 크게 증가한 것과 관련해 "살얼음판과 같은 상황"이라면서도 "10월 방역상황이 안정적으로 관리된다면 국민들께서 염원하시는 일상회복이 조금 더 앞당겨질 수 있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분들의 고통도 덜어드릴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 10여 일간은 '전 국민 70% 접종 완료' 목표 달성을 위해 예방접종의 속도를 최대한 끌어올려야 한다"면서 접종률이 상대적으로 저조한 국내 체류 외국인의 접종을 독려했다.

김 총리는 오는 13일 공식 출범하는 '코로나19 일상회복 지원위원회'와 관련해서는 "각계각층의 의견들을 녹여 일상회복의 청사진을 만드는 중심 역할을 할 것"이라며 "단계적 일상회복은 모든 국민이 함께 하는 여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조성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10명 중 8명…'미접종·불완전' 접종자
코로나19 백신 1차접종율 77.7%, 완료율 59.3%
'위드 코로나' 준비 본격화…일상회복위원회 이번주 첫 회의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