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3 22:17 금
> 정치
주호영 "윤석열, 정권교체의 희망 일깨워준 주인공"
17일 기자회견 통해 "대한민국 청소할 수 있는 사람" 지지선언
승인 | 조성완 기자 | csw4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17 14:34:3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성완 기자]국민의힘 최다선인 주호영 의원은 17일 "무너져버린 대한민국의 헌법 가치와 법치를 바로잡고 대한민국을 청소할 수 있는 사람은 윤석열 후보뿐이라고 확신한다"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 지지를 공식 선언했다.

주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윤 전 총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윤 후보는 정권의 무지막지한 폭압을 혼자서 당당하게 싸워나가면서 절망에 빠진 국민과 당원들에게 정권교체의 희망과 가능성을 일깨워준 주인공"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주 의원은 당의 핵심 지지기반층인 대구 수성구에서 5선을 한 중진 의원이며,당 원내대표를 지냈다. 윤 전 총장 선거캠프의 공동선대위원으로 활동한다.

   
▲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왼쪽)과 주호영 의원이 17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사진=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 선거캠프 제공

그는 "우리가 이렇게나마 정권교체의 당위성과 확신을 갖게 된 것은 오로지 윤 후보의 공이라고 할 수 있다"며 "윤 후보는 공정과 정의에 대한 강한 소신과 집념을 갖췄을뿐만 아니라 열린 귀와 낮은 마음으로 경청하고 소통하는 성공하는 지도자 자질을 충분히 갖췄다"고 평가했다.

이어 "윤 후보라면 국민과 당원과 함께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뤄 대한민국을 바로 세울 수 있는 지도자라고 확신한다"며 "윤 후보의 능력과 장점, 인품을 우리 국민들과 당원들이 제대로 잘 알고 신뢰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이날 홍준표 의원을 지지한 것과 관련해 "경선이 끝나면 한팀이기에 언급이 조심스럽지만, 최 전 원장이 정치권에서 실망하는 일이 안 생기면 좋겠고 그 분의 장점이 캠프에서 잘 받아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 전 총장은 주 의원의 합류에 대해 "아주 천군만마를 얻은 거 같다"며 "주 의원과 함께 손을 잡고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뤄서 국민의 열망을 실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최 전 원장의 홍 의원 지지 선언에 대해서는 "어차피 본선에서 다 만날 분들이기 때문에 어느 쪽을 지지하든 저희는 원팀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미디어펜=조성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윤석열 "이재명 배임 행각은 상습적...국민 약탈"
홍준표, 최재형 영입 "현 정권의 집권연장 막겠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