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4.19 17:26 월
> 연예·스포츠
무고 혐의 자백 받은 이진욱에 "이미지는 좀..."부터 "피해는 돌이킬 수 없다" 등 네티즌 의견 나타나 '눈길'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7-28 00:09:2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이진욱/씨앤코이앤에스 홈페이지 캡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진욱이 고소인 A씨로부터 무고 혐의 자백을 받았다.

서울시 수서경찰서는 26일 고소인 A씨가 "이진욱과의 관계에서 강제성이 없었다"는 진술을 했다고 말했다.

이 소식을 접한 많은 네티즌들은 "이진욱씨 이미지가 더 좋아지겠네요!(bahg****)" "저 여자 혼자 한 짓 같음. 싸이코패스가 따로 없네(kh82****)" "이진욱 어쨌든 이미지는 좀...(wons****)" "저 여자가 10년을 감방에서 썩던 이진욱의 피해는 돌이킬 수가 없다(good****)" "여자가 진짜 뻔뻔하네(isla****)" 등 다양한 의견을 내놨다.

이런 네티즌들의 의견은 절대적인 평가가 아닌 개인의 주관적인 생각일 뿐이므로 여론을 참고하는 정도로 바라봐야 겠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원티드’ 김아중, 심은우 빼돌렸다…‘극박’한 상황 속 침착함 유지 ‘명품 연기’
'박해진폰' 중화권 출시 예정 '판매 일정 수익 기부'
정인영, 스포츠 아나운서계의 ‘여신’...야구-축구-배구에 이어 골프까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