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9.24 07:19 월
> 연예·스포츠
'2016 SBS 연기대상' 이휘재, 매너없는 진행 '눈살'... 네티즌 "어떻게 매년 하는지" "깎아 내리는 진행 불편"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01 05:31:3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2016 SBS 연기대상' 방송 캡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방송인 이휘재가 무례한 진행방식으로 네티즌들에게 비난을 받고 있다.

배우 장근석, 가수 민아, 이휘재는 지난 31일 방송된 ‘2016 SAF SBS 연기대상에서 진행을 맡았다.

이날 방송에서 이휘재는 아이유와 이준기에게 계속 묘한 기류가 흐른다고 하거나 조정석에게 계속해서 연인인 거미의 언급을 강요했다.

또한 그는 캐쥬얼한 복장으로 시상식에 참여한 성동일에게 “PD인줄 알았다고 말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내년 시상식은 배우들을 배려해주는. 예의 있는 사람인성이 된 사람이 맡았으면 좋겠어요 (boah****)” “이휘재 매번 논란인데 어떻게 매년 쓰는지 모르겠다 (hand****)” “이휘재 상대방을 깍아 내리는 듯한 진행 방식 진짜 짜증남 (namo****)” “해마다 반복... (jys6****)”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2016 SBS 연기대상의 대상은 한석규가 수상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이휘재 아들 서언-서준, 근황사진 포착...할로윈데이 기념 공룡 변신
'슈퍼맨' 이휘재-서언-서준 '폭풍 오열' 삼부자 '눈물바다' 사연
연예대상 이휘재, '커플룩에 눈이 가네'…가족들과 행복한 한때
'KBS 연예대상' 이휘재, 데뷔 23년 만에 대상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조우진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선예가 셋째 임신 소식 후 이어진 일부 악플에 입을 열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