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6.29 08:54 목
> 경제
배달의민족, 월 주문수 1천만건 돌파
배달앱 '월 주문 천만건 시대' 개막
승인 | 김영진 기자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10 14:43:2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의 월간 주문수가 지난 달 1000만 건을 넘어섰다고 우아한형제들은 10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이같은 '월 주문수 역대 최고' 기록과 함께, 지난 연말 외부 조사기관의 주요 배달앱 대상 순방문자수 조사 결과 배달의민족이 '50개월 연속 1위'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에 따르면 배달의민족의 월간 주문수는 2014년 12월 약 520만 건에서 2015년 12월 약 712만 건으로 성장한 데 이어, 지난 달인 2016년 12월에는 약 1070만 건을 달성해 배달앱 업계 최초로 '월 주문수 천만 건 시대'의 본격 개막을 알렸다.

이와 함께 이용자의 월 평균 이용 빈도가 꾸준히 늘고 있는 대목도 눈길을 끈다. 배달의민족 이용자 1인당 월 평균 주문 횟수는 2년 전인 2014년 약 2.5회에서 2015년에는 약 3.2회로, 2016년에는 3.6회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는 대표적 배달음식인 치킨, 피자, 짜장면 등에 더해 과거에는 배달되지 않던 고급 레스토랑이나 동네 맛집의 음식으로까지 배달음식이 다양화, 고급화하며 이용자의 취향을 사로잡고 있는 점과 '혼밥', '혼술'이라는 표현으로 대표되는 최근 '1인 가구' 증가 트렌드 등이 배경으로 우아한형제들은 분석했다.

한편 시장조사 전문기관 닐슨코리안클릭에 따르면 배달의민족은 국내 주요 배달앱 서비스에 대한 PC 및 모바일 앱 통합 순방문자수 집계가 공식 시작된 2012년 10월 이래 2016년 11월까지 연속 50개월, 4년 여 기간에 걸쳐 1위를 지키고 있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이용자와 가맹업주 모두에게 더 나은 '고객 가치'를 드리려 노력해 온 것이 이 같은 성과의 원동력이 됐다고 생각한다"며 "2017년은 '치킨을 넘어서(Beyond Chicken)'를 모토로 더 맛있고, 더 나은 품질의 다양한 음식을 제공해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관련기사]

'배달의민족·요기요' 배달 앱 "수수료 0% 배달합니다"
삼성카드, CU·배달의민족과 '전략적 제휴 조인식' 개최



[미디어펜=황국 기자]가수 이효리가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룸'에 출연한다. 이와 함께 이...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가수 윤수현이 18일 방송된 KBS1 'TV쇼 진품명품'에 출연해 프로...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악녀'가 개봉 5일 만에 누적관객수 50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를...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