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17 16:28 월
> 연예·스포츠
'해빙', 조진웅-신구-김대명의 강렬한 연기변신 '치밀한 서스펜스 예고'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18 16:23: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조진웅과 신구, 김대명이라는 신선하고 호기심을 자극하는 캐스팅과 '4인용 식탁' 이수연 감독의 신작으로 관심을 모았던 영화 '해빙(解氷)'이 3월 개봉을 확정 짓고, 살인보다 더 무서운 비밀의 시작을 보여주는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해빙'은 얼었던 한강이 녹고 시체가 떠오르자, 수면 아래 있었던 비밀과 맞닥뜨린 한 남자를 둘러싼 심리스릴러 영화다. '4인용 식탁'을 통해 인물간의 심리적 긴장감을 탁월하게 녹여내며 시체스 영화제에서 신인감독상인 시민 케인 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국내외에서 호평 받은 이수연 감독의 신작인 '해빙'은 대체불가능의 연기력과 흡입력으로 관객을 만나온 배우 조진웅, 신구, 김대명의 강렬한 연기 변신과 처음 선보이는 치밀한 연기 호흡으로도 기대를 모은다.

1차 포스터는 '얼음이 녹다'라는 뜻의 제목 '해빙'에 감춰져 있던 섬뜩한 실체를 밝힌다. 꽃피는 봄이 오는 3월이 되자, 겨우내 꽁꽁 얼어붙었던 한강, 수면 아래 깊숙이 가라앉던 머리 없는 여자의 시체가 떠오르는 비주얼은 보는 이들을 살인사건을 최초로 발견한 목격자가 된 느낌 속으로 초대한다.

'얼었던 한강이 녹자 시체와 함께 비밀도 떠오른다'라는 서늘한 카피는 언제, 어디서, 누구에게, 어떤 이유로 살해 된 것인지도 모르는 이 시체에 숨겨진 비밀로부터 시작된 '해빙'의 이야기가 어디로 달려갈지, 궁금하게 한다.

한편 얼음 위로 떠오른 머리 없는 시체로부터 시작된 살인사건의 공포와 직접적으로 맞닥뜨리는 이는 '끝까지 간다' '시그널' 등을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잡은 조진웅이다. 한 때 미제연쇄살인사건으로 유명했던 경기도 신도시 병원의 내시경 전문의사 승훈 역을 맡은 조진웅은 우연히 살인사건을 둘러싼 비밀에 휘말리게 되면서 점차 조여오는 상황에 빠져드는 인물의 두려움과 공포를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여태껏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또한 승훈이 세든 원룸의 집주인이자 정육식당 사장 성근(김대명), 집주인의 아버지인 치매 노인 정노인(신구), 토박이 간호조무사 미연(이청아), 정체불명의 전직형사 조경환(송영창)까지 매 작품마다 뚜렷한 개성과 선 굵은 연기를 보여줬던 배우들이 살인사건과 연결된 듯한 의심스러운 말과 수상쩍은 행동으로 ‘승훈’의 공포심을 배가시킬 인물들로 출연해, 관객들에게도 승훈에게도 숨쉴 틈 없는 긴장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4인용 식탁' 이수연 감독의 복귀작으로, 조진웅과 신구, 김대명의 강렬한 변신과 송영창, 이청아 등 연기파 배우들의 앙상블 호연으로 기대를 모으는 '해빙'은 꽃 피는 3월, 살인보다 더 무서운 비밀 속으로 관객들을 초대할 예정이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얼라이드' 뜨거운 입소문, 배우 이미도-달샤벳 수빈이 반한 이유는?
'얼라이드' 영화 속 놓쳐서는 안될 결정적 대사 BEST3
'공조', 탄탄한 제작사와 배급라인의 콜라보! '흥행보증'
'공조', 관람포인트 BEST3 공개 '이건 꼭 봐야해!'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