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1 09:08 수
> 연예·스포츠
'천사의 시간', 전주 영화제 출품 예정... "청소년의 꿈·열정을 담은 영화"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28 08:43:3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지인컴퍼니)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진명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천사의 시간’이 첫 촬영에 돌입했다.

‘천사의 시간’은 지난달 15일 제작발표회를 가지고 이달 16일 첫 촬영을 시작했다.

이 작품은 K-한류를 꿈꾸는 주인공을 통해 청소년의 고민을 해결하고 그들의 꿈과 열정을 담았으며 전주영화제 및 국내외 영화제 출품예정이다.

남자주인공 천희 역을 맡은 그룹 지온의 칸(본명 유동균), 그의 절친 상철 역은 지온의 겸(본명 백겸)이 맡았다. 천희의 아버지 역할은 기주봉, 어머니 역할은 임성민이 발탁됐다.

칸은 "남자 주인공으로서 부담감이 큰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을 보이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또한 겸은 "연기는 처음이라 부담감이 크지만 최선을 다해서 좋은 모습 보이도록 하겠다“며 ”칸 형과 친구 역할을 맡은 만큼 브로맨스도 기대해주세요"라고 전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설날인터뷰]가수 백청강 “2017년 목표요? ‘인생곡' 만나고 싶어요”
'팬텀싱어' 최종 우승, 프르테 디 콰트로... 네티즌"소름 돋지 않았다"부터 "인격대단"
'발칙한 동거', 누리꾼들 "동시간대 파일럿 중 최고" "김구라 한은정 의외의 조합"
트럼프-푸틴 첫 통화 소식에 국내 네티즌 "끼리끼리 하는 통화" "트럼프는 푸틴의 노예"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