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6.24 06:09 토
> 연예·스포츠
'박병호 타율 0.400'-'김현수 타율 0.227' 기록에 팬들 "WBC 충격 메꿔주는구나" '환호'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3-07 09:14:4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박병호/방송장면캡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미네소타 트윈스의 박병호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가 시범경기 타율 0.400과 0.227을 기록하며 야구 팬들이 뜨거운 반응을 나타내고 있다.

박병호는 7일(한국시간) 포트마이어스의 센추리링크 스포츠 컴플렉스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와의 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0.400의 타율을 달성했다.

같은날 시범경기에 출전한 김현수는 3타수 1안타 1득점 활약을 펼쳤으며 타율은 0.227로 소폭 올랐다.

이 소식을 접한 야구 팬들은 "이스라엘전 패배의 충격을 너희가 메꿔주는구나(syeu****)" "박병호. 미생에서 완생으로 가는 중 힘든 일 있으면 LG시절 각오를 생각해요(국********)" "국가대표팀에 박병호가 필요했다(무***)" "올해는 거박이 조용해지는 모습 보고싶다(막***)" "WBC에 이 선수들이 나왔어야 하는데(풍**)" 등 열광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대한민국은 WBC 이스라엘 전에서 10회까지 가는 접전 끝에 2-1 패배를 당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관련기사]

B.A.P, 완전체 컴백...오늘(7일) 정오 새 앨범‘로즈’발매
최자, 설리와 결별 암시?…모든 질문에 ‘쩔쩔’
'재심', 주연 배우 명품 연기로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2위 유지'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가수 윤수현이 18일 방송된 KBS1 'TV쇼 진품명품'에 출연해 프로...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악녀'가 개봉 5일 만에 누적관객수 50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를...
[미디어펜=정재영 기자]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감독 박선호, 이하 '수...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