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4 20:04 일
> 경제
롯데그룹, 지진계 추가 설치 등 위기관리 매뉴얼 재정비
지진 규모별 행동 요령·세부 대응절차 등 지진 관련 위기 대응 매뉴얼 보강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9-13 10:25: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롯데그룹은 지진·풍수해 등 재해시 고객의 안전과 피해 확대 방지를 위해 사업장 별 특성에 맞춘 현장 안전 강화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여수·울산·대전·서산 등 지역의 롯데케미칼·롯데마트·롯데칠성 사업장에 지진계 14대를 추가 설치하고 지진 관련 위기 대응 매뉴얼을 보강하는 등 위기관리 매뉴얼을 재정비했다.

롯데그룹은 최근 백화점·마트·쇼핑몰 등 다중밀집시설이 많은 유통업 특성에 맞춰 위기관리 매뉴얼을 재정비해 전국 각 사업장에 배포했다. 특히 규모 5.8의 경주 지진 발생 1년을 맞아 지진 규모별 행동 요령·세부 대응절차 등 지진 관련 위기 대응 매뉴얼도 보강했다. 

이번 매뉴얼은 전국을 14개로 나눠 권역별 협력체계 구축·각 권역별 중앙 사업장 내 비상대책본부 설치 등의 내용이 담겼다.

   
▲ 롯데월드타워 민방공 대피훈련 모습/사진=롯데그룹


또한 권역별 협력체계를 통한 사업장 복구·재해 지역 비상용 물품 지원·샤롯데 봉사단 파견 등 구체적인 지역사회 지원 대책 방안도 포함됐다.

롯데그룹은 지난 2014년부터 각종 회의 및 교육 시작 전에 피난 안내도·피난처·지진발생시 행동요령을 설명하고 있으며, 롯데월드타워·롯데백화점 등 각 사업장 별로 정기적으로 화재·지진·테러 등에 대비한 방재훈련을 실시하는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상대 롯데그룹 안전파트 상무는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고 재난 발생시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비상훈련을 포함해 지속적으로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최고층 건물인 롯데월드타워는 안전 관련 최첨단 기술을 적용해 지은 빌딩이다. 건물 주요부에 500여개의 계측기가 설치돼있고, 외부에서도 건물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점검하는 것이 가능해 사전에 건물의 이상 징후를 예측하고 대비 가능하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관련기사]

롯데그룹, 내달 1일 하반기 채용 시작..."5년간 7만명 신규 채용"
롯데그룹, 주주가치 제고 방안 공시…"배당성향 30%로 확대"
롯데그룹, 부산 오페라하우스 건설비 1000억원 기부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김충재가 스피커와 전속계약을 마쳤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