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7 17:38 월
> 경제
SK네트웍스, 말레이시아 렌털 시장 진출
정수기, 공기청정기, 안마의자 등 렌털...말레이시아에 직수형 정수기 도입은 이번이 처음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12-04 10:50:1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SK네트웍스는 4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자사의말레이시아 가전 판매 법인인 'SK Networks Retails Malaysia'가 판매인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사진은 말련 시장에 론칭된 TV광고 화면./사진=SK네트웍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SK네트웍스가 말레이시아에서 가전 렌털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SK네트웍스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자사의 말레이시아 가전 판매 법인인 'SK Networks Retails Malaysia'가 판매인 발대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발대식에는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 SK네트웍스 박상규 사장, SK매직 류권주 대표 등 최고 경영진과 판매 인력(MC), 현지 언론사를 비롯한 외부 주요인사 등 총 520여 명이 참석했다.

SK네트웍스는 SK그룹 내 독보적인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 시장 진출을 검토해 왔다. 말레이시아는 동남아시아 국가 중 국가 경쟁력과 소득 수준이 높고 한국형 정수기 렌털 사업 모델이 정착된 성장하는 시장으로 SK네트웍스에 적합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SK네트웍스는 4월~6월 시장 및 고객 조사를 통해 말레이시아 렌털 사업 진입 전략을 수립했으며, 관련 조직을 구성해왔다. 10월 쿠알라룸푸르에 렌털 법인인 'SK Networks Retails Malaysia' 사무실을 오픈했다.

SK Networks Retails Malaysia가 말레이시아에서 렌털할 제품은 SK매직의 정수기, 공기청정기, 안마의자 등이다. 특히 정수기의 경우 세계 최초 냉온수 기능을 탑재한 직수 정수기를 말레이시아에서 출시해 현지 고객들이 중요하게 여기는 '위생'과 '미네랄이 풍부한 물'을 제공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말레이시아에 직수 정수기를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지 고객 대상 커뮤니케이션은 한글 발음을 영문 표기한 'JIK.SOO(직수)'를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SK매직의 기술적 우위와 차별성을 부각할 수 있으며, 한국산 정수기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를 활용함과 동시에 정수기의 '한류'에도 일조한다는 계획이다.

SK Networks Retails Malaysia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이포, 조호루 바루 등 북부, 중부, 남부의 주요 도시를 중심으로 영업기반을 확보하고 점진적으로 말레이시아 전역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현지 고객들이 한국과 동 시점에 제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한국과 신제품 출시 시기를 맞출 계획이다.

발대식에 참석한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은 격려사에서 "오늘은 SK매직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을 알리는 뜻깊은 날"이라며 "동남아 경제의 중심인 말레이시아에서 항상 고객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로 고객 감동 실현을 통해 말레이시아 1위 사업자가 되어야 한다"며 "이를 기반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세계로 뻗어 나가야 할 것"을 주문했다.

행사에 참석한 판매인 웨인옹(WAYNE ONG)씨는 "말레이시아에서 한국 최대 기업 중 하나인 SK그룹의 일원으로 우수한 제품을 팔 수 있게 되어 자긍심을 느낀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SK매직의 고객 지향적 이미지를 확고히 심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SK네트웍스,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감소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글로벌 경영대상 수상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