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7.23 18:54 화
> 경제
벤츠코리아, 스타트업 기업 토론의 장 '스파크랩 데모데이' 공식 후원
벤츠코리아 오는 26일 코엑스 개최…제13회 ‘스파크랩 데모데이’ 공식 후원
승인 | 김상준 기자 | romantice@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6-19 15:34:5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오는 2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3회 스파크랩 데모데이를 공식 후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스파크랩은 한국, 중국, 대만, 홍콩, 호주 등을 기반으로 하여 글로벌 역량을 갖춘 스타트업을 발굴해 빠른 성장을 지원하고 있는 아시아 최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그룹이다. 

데모데이는 스타트업 기업이 투자자에게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이는 행사로, 이번 스파크랩 데모데이에는 총 12개 팀이 사업 계획을 발표한다.

   
▲ 벤츠코리아, 스타트업 기업 토론의 장 '스파크랩 데모데이' 공식 후원 / 사진=메르세데스-벤츠


벤츠코리아는 스파크랩 데모데이를 공식 후원하며, 다임러 그룹 오픈 이노베이션 총괄 필립 나이팅 박사와 데이비드 고 아프리카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 다임러 모빌리티 서비스 제너럴 매니저를 기조 연설자 및 패널 토론자로 초청했다.

필립 나이팅 박사는 다임러 그룹의 오픈 이노베이션 총괄로 스타트업을 위한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인 스타트업 아우토반 운영을 맡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기조연설자로 나서 다임러 그룹의 미래 모빌리티 전략과 현재 다임러 그룹이 진행하고 있는 스타트업 투자 등에 대한 내용을 발표한다. 

이어지는 패널 토론에서는 필립 나이팅 박사와 함께 데이비드 고 아프리카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 다임러 모빌리티 서비스 제너럴 매니저가 패널로 참여하여 미래 모빌리티를 주제로 의견을 나눈다.

이 밖에 벤츠코리아는 데모데이가 열리는 코엑스 현장에 메르세데스-벤츠 부스를 설치하고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벤츠 부스에서 간단한 설문 조사를 마친 참가자들 중 10명에게는 오는 하반기 공식 출시 예정인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더 뉴 EQC’ 런칭 이벤트 초청장을, 5명에게는 공식 출시 이후 더 뉴 EQC를 일주일간 경험해 볼 수 있는 시승권을 추첨을 통해 증정한다. 

또한, 현장에서 찍은 사진을 #switchtoEQ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한 참가자를 대상으로 5명을 추첨해 더 뉴 EQC 일주일 시승권을 제공한다.

벤츠코리아가 공식 후원하는 스파크랩 데모데이는 홈페이지 신청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벤츠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최영환 상무는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스파크랩 데모데이 후원을 통해 한국의 스타트업 기업을 지원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자동차 업계의 리더로서 메르세데스-벤츠가 쌓아온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지식을 공유하고, 혁신적인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공식 후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다임러 그룹은 2016년 설립한 유럽 최대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통해 다양한 스타트업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유망한 스타트업들과 기업, 투자자, 학계와의 네트워킹 기회를 마련할 뿐만 아니라, 전방위적인 투자와 지속적인 지원을 제공한다. 

다임러 그룹은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통해 현재까지 5000곳 이상의 스타트업을 발굴했으며, 100곳 이상의 스타트업과 함께 IT 및 인공지능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150여 개의 파일럿 프로젝트를 공동 진행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수입차 1등 벤츠, '신형 SUV 출시'예고…어떤 차 나오나?
'20.1km' 고연비 인증…쏘나타 하이브리드 기술은?…태양광 충전 뜬다!
'억' 소리 나는 신형 벤틀리 플라잉스퍼, 롤스로이스 못지않네
아우디코리아, 디젤 줄이고…가솔린 늘리고, 새판 짜기 나서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