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1:27 토
> 경제
대웅제약, 올 3분기 영업이익 227억원…전년비 3.8배 성장
보툴리눔톡신 '나보타' 성장하며 실적 개선
승인 | 김견희 기자 | peki@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27 17:55:1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견희 기자]대웅제약은 27일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27억원으로 전년 동기의 3.8배였다고 밝혔다. 지난해 3분기 영업이익은 59억2000만원이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906억원으로 5% 늘어났다. 순이익은 120억원으로 지난해 3분기 33억원에서 3.6배가 됐다.

   
▲ 대웅제약 본사 전경./사진=대웅제약 제공
대웅제약은 전문의약품(ETC) 사업에서 2000억원에 육박하는 매출을 기록했고, 미용성형 시술에 쓰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 사업이 순항하면서 전반적인 실적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올해 3분기 ETC 매출은 1967억원으로 전년 동기 1889억원 대비 4.1% 늘었다. 같은 기간 나보타 매출은 20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85% 늘었다. 

일반의약품(OTC) 부문 매출은 지난해 3분기 291억원에서 3.3% 늘어난 300억원을 기록했다. 간기능 개선제 '우루사'와 비타민 '임팩타민' 등이 주효한 것으로 분석된다.

대웅제약의 올해 3분기 별도 기준 영업이익은 239억22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0% 늘어났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650억원으로 6.5%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44억8300만원으로 303% 뛰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내년에는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펙수프라잔'의 국내 출시와 나보타의 유럽 출시를 통해 성장을 이어갈 것이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견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대웅제약, '장애인 응급의료 그림 문진표'로 충남소방본부 감사패 받아
대웅제약,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중동 6개국 진출 계약 체결
대웅제약, 턱밑 지방 개선 주사제 '브이올렛' 출시
대웅제약, 학교 밖 청소년에 액상형 생리통 진통제 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