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16 21:40 일
> 경제
김영태 SK넥실리스 대표, 금탑산업훈장 수상
동박 제조기술 개발 공로…두께 4μm·길이 30km 제품 양산 가능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17 14:45:3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SKC는 2차전지용 동박사업 투자사 SK넥실리스의 김영태 대표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에서 금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고 17일 밝혔다.

SK넥실리스는 2013년 6μm 두께의 동박을 세계 최초로 양산한데 이어 2017년 5μm, 2019년 4μm의 제품 양산에 성공했다. 동박은 얇을수록 2차전지 성능 개선과 경량화로 이어진다.

동박을 1400mm의 폭으로 생산 가능한 것도 강점다. 폭이 넓으면 고객사인 배터리 제조사의 시간당 생산량이 증가해 생산성이 올라가고, 길이가 길면 롤 교체로 인한 손실이 줄어 원가를 절감할 수 있다. SK넥실리스는 현재 6㎛ 제품의 경우 77km, 5㎛는 50km, 4㎛는 30km를 광폭으로 만들 수 있다.

   
▲ 1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산업기술 R&D 대전에서' 김영태 SK넥실리스 대표가 금탑산업훈장을 받았다./사진=SKC

SK넥실리스는 독자적인 첨가제 레시피 기술도 개발했다. 얇은 동박을 넓고 길게 생산하려면 찢김·주름 등을 방지해야 하는데, 다양한 첨가제를 활용해 인장강도와 연신율은 물론 표면 형상과 품질 등 주요 물성을 제어한다는 것이다. SK넥실리스의 극박·광폭·장조장 생산기술은 이달 초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선정한 '2021년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도 선정된 바 있다.

김 대표는 "이번 수훈은 SK넥실리스의 모든 구성원들의 노력과 열정으로 이룬 성과로, 세계 최고 동박 제조 기술력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사 등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높이고 한국 소재·배터리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르포]SK넥실리스 정읍공장, K-배터리 핵심소재 '동박'과의 만남
SKC, 포트폴리오 다각화로 파이낸셜 스토리 퍼즐 맞춘다
SK넥실리스, 첫 해외생산 거점서 RE100 이행
SKC, 3Q 영업익 1458억원…전년비 139.1% 증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