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8 22:57 금
> 경제
포스코, 협력사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평가·인증
설비·자재 공급사 대상…'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맞춤형 컨설팅 제공 예정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26 16:17:4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포스코가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인증 제도(PosCP)'에 참여한 설비·자재 공급사 중 우수기업을 선정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포스코는 9개 공급사를 선정한 이후 참여 기업들의 제도설계를 위해 총 45회 온·오프라인 개별 간담회를 개최, ESG와 불공정 거래행위 및 담합 예방 등의 테마별 강의를 통해 맞춤형 법무서비스를 지원했다.

   
▲ 25일 (왼쪽부터) 최정호 대동 상무, 이귀선 조선내화 상무, 문종대 한성중공업 부장, 최영환 무진중공업 전무, 김흥관 서울엔지니어링 이사, 김진국 스톨베르그&삼일 이사, 이호선 대동중공업 이사가 포스코로부터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인증'을 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포스코그룹

포스코는 앞서 국내 기업 최초로 업계 공정거래 문화 장착을 목적으로 이 제도를 도입했다. 협력사들이 공정거래 관련 법규 준수를 위한 내부 기준 및 절차를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운영성과를 평가, A등급 이상 인증을 취득한 기업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한성중공업 △서울엔지니어링 △스톨베르그&삼일 △대동중공업 △조선내화 △무진중공업 △대동 등이 A등급 이상 인증을 받았다.

포스코는 AAA등급 취득사가 공정거래위원회 주관 CP 등급 평가에 참여를 희망할 경우 인증 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할 뿐더러 파트너사와 공정한 거래 문화를 조성하고 강건한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권오을 한성중공업 대표는 "공정거래법이 대기업만을 규제하는 법이 아니라 거래당사자가 기본적으로 지켜야 할 시장 경쟁의 룰이라는 점을 인식하는 계기가 됐다"면서 "중소기업 ESG경영을 선도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전반의 리스크 관리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포스코, 포항서 '스페이스워크' 완공…철강재 317톤 투입
포스코, 전기차‧수소차 모터용 전기강판 공장 신설
포스코케미칼, 자동화 기술·2차전지소재 앞세워 수익성 향상
포스코건설, 업계 최초 '레미콘 운송정보 관리시스템' 구축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