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6 14:26 화
> 경제
'0-100km까지 3초'…람보르기니 우라칸 STO 국내 첫선
최고출력 640마력, 최대토크 57.7kg.m V10 엔진 탑재
최고 속도 310km/h, 0-100km/h까지 3초 강력한 성능
승인 | 김상준 기자 | romantice@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2-14 14:28:4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람보르기니 우라칸 STO/사진=람보르기니 서울 제공


[미디어펜=김상준 기자]람보르기니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이 신차 우라칸 STO를 국내에 최초로 선보였다.

우라칸 STO의 국내 최초 공개는 람보르기니의 대한민국 고객 만족을 위한 대대적인 투자의 일환으로 이탈리아 본사 규격에 맞춰 리모델링을 진행한 람보르기니 서울 삼성동 전시장에서 진행됐다.

우라칸 STO의 자연흡기 V10 엔진은 최고 출력 640마력, 최대 토크 57.7kg.m을 발휘한다. 람보르기니 고유의 경량화 기술에 힘입어 공차중량이 1339kg에 불과해 출력 대 중량비가 2.09kg/hp 에 이른다.

   
▲ 람보르기니 우라칸 STO 인테리어/사진=람보르기니 서울 제공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3초, 그리고 시속 200km까지 9초만에 주파한다. 시속 100km에서 정지상태까지 제동거리는 30m밖에 되지 않으며 최고 속도는 시속 310km를 넘는다.

특히, 운전의 즐거움을 극대화하기 위해 고성능 주행 환경에 초점을 맞춘 세 가지 새로운 주행 모드 STO, 트로페오(Trofeo), 피오자(Pioggia)를 탑재했다.

우라칸 STO의 공식 판매 가격은 4억3500만 원부터 시작하며, 고객 인도는 내년 3분기에 개시 예정이다.

   
▲ 람보르기니 우라칸 STO/사진=람보르기니 서울 제공

프란체스코 스카르다오니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은 “우라칸 STO는 우라칸 슈퍼 트로페오 에보의 기술을 직접 이전한 것은 물론 데이토나 24시간 경주 3회 연속 우승이라는 우라칸 GT3 에보의 독보적 성과를 배경으로 람보르기니 스쿼드라 코르세의 역사적 헤리티지를 가장 순수하게 구현한 차”라며 “드라이브하는 모든 순간마다 운전자에게 즐거움을 전한다”고 설명했다.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람보르기니 서울 대표는 “우라칸 STO는 탁월한 공기 역학 특성과 광범위한 경량화 기술 사용이 더해져 운전자가 느낄 수 있는 최대치의 흥분과 감동을 공도에서 경험할 수 있는 차"라며, "레이스의 감동을 공도에서 느낄 수 있는 모델인 만큼, 한국 슈퍼 스포츠카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토요타, "꿈의 자동차를 그리자"…콘테스트 진행
BMW, '최대 9년' 정비보증 서비스 도입…소비자 신뢰↑
폭스바겐, 11월 연간 최다판매 달성…'티구안의 힘'
포드·링컨, '2021 도약의 해'…브롱코·네이게이터 출시예고
벤츠, 스타트업 아우토반 성과공유 '엑스포 데이' 진행
[포토]포르쉐 911 터보S 출시…'662마력, 0-100km 2.7초'
재규어랜드로버, 서대구 AS센터·인증중고차 전시장 개점
[시승기]르노삼성 QM6 "내가 국가대표 가솔린 SUV"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시너지 내며 건전한 성장" 약속
BMW, 온라인 한정판 10일 판매시작…X7, M340i 등 3종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