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18 16:23 토
> 연예·스포츠
'특별수사' 김영애 vs '베테랑' 유아인, 사이다 필요한 '고구마' 갑질 '누가 최고?'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6-10 09:46: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NEW,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연출 권종관, 이하 '특별수사')'가 지난 해 최고 흥행영화 '베테랑'을 연상케 하는 악역 캐릭터를 등장시켜 눈길을 끈다.

'특별수사'는 갑질을 자신이 갖고 있는 특권으로 여기는 못된 사모님(김영애 분)과 사건 브로커 필재(김명민 분)가 사사건건 부딪히면서 벌어지는 한판 대결을 그린 영화다.

김영애는 사모님 역을 맡으며 "없는 것들은 거짓말을 참 잘한답니다"라는 대사를 하거나 관계 없는 일반 시민들이 고통을 받는 이유에 대해 "아무 상관 없다면 그게 이유가 아닐까?"라고 대답하는 등 시니컬한 모습을 보여 완벽한 사모님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시사를 통해 영화를 관람한 많은 관객들이 김영애의 카리스마 넘치는 사모님 연기를 보고 '베테랑'의 조태오를 떠올린 것.

실제로 지난 해 갑질 캐릭터로 많은 관객들에게 공분을 샀던 조태오 '특별수사'의 사모님은 묘하게 오버랩되기도 한다.

과연 '특별수사'도 '베테랑'처럼 관객들에게 사이다 같은 속 시원한 영화가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특별수사’ VIP 시사회 성황리 마무리 ‘개봉전 기대감↑’
‘특별수사’, 서울부터 부산까지 관객 만난 ‘꽃보다 아재들의 3박 4일 영상’ 공개
박혁권-김뢰하-신구-이문식, ‘특별수사’에 떴다…‘아재 어벤져스’
‘특별수사’ 김명민 “예상외의 영화 본 느낌, 생각보다 잘 나와”
‘특별수사’ 김명민 “예상외의 영화 본 느낌, 생각보다 잘 나와”
‘특별수사’ 김명민 성동일, 화끈한 ‘아재 콤비’로 웃음 폭탄 준비완료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