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5.28 18:46 목
> 연예·스포츠
'덕혜옹주', 관객이 뽑은 명대사 BEST 3 대공개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8-17 09:10:1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덕혜옹주가 입소문을 통해 연일 흥행 고공행진을 하고 있는 가운데 관객들이 직접 뽑은 명대사 BEST 3를 공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1.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옵니다” -덕혜옹주-

덕혜옹주가 강제 징용된 조선인 노동자들 앞에서 일본어로 연설하며 표정만으로도 울분과 슬픔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특히, 강제로 일본에 끌려가 평생 고국으로 돌아오고자 했던 덕혜옹주의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옵니다라는 대사는 더 큰 울림으로 다가온다.

2.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10분 뒤에 반드시 옹주님을 찾을 것입니다” -독립운동가 김장한-

김장한은 강제로 일본에 끌려간 덕혜옹주를 찾기 위해 다방면에서 노력을 아끼지 않는 독립운동가다. 그는 평생 덕혜옹주를 지키기 위해 자신을 아끼지 않는 헌신적인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정한은 작전 중 최악의 상황에 빠지게 되며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10분 뒤에 반드시 옹주님을 찾을 것입니다라는 대사로 그의 굳은 의지와 희망을 잃지 않는 모습을 보인다.

3. “제가 약속하나 드리지요 앞으로 조선 땅 밟을 일은 영영 없을 것입니다” -친일파 한택수-

한택수는 대한제국을 삼키기 위해 일제를 돕는 친일파로서 덕혜옹주를 일본으로 강제 유학을 보내는 인물이다. 그는 일본에서 일본어 교육을 강행하고 일제를 옹호하는 연설을 강요하는 등 덕혜옹주를 대한제국의 황녀가 아닌 일제의 꼭두각시로 만들려 한다.

덕혜옹주는 그로인해 궁녀이자 유일한 동무인 복순과 이별을 하게 되는 상황 속에서 제가 약속 하나 드리지요. 앞으로 조선 땅 밟을 일은 영영 없을 것입니다고 말하며 악랄함을 드러냈다.

한편 영화 덕혜옹주는 개싸라기 흥행의 면모를 과시하며 400만 관객을 동원하며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덕혜옹주' 박스오피스 2위,'오늘 400만 관객 넘긴다'
덕혜옹주·자백…건국 68주년 민뽕·국까 '폭염영화특보' 발령
오늘 광복절, 지난해 광복절 천만 돌파한 ‘암살’ 행보 ‘덕혜옹주’-‘밀정’ 이을까
박해진,공식 팬클럽 첫 창단식 앞두고 팬들과 '게릴라 프리허그' 진행
김현주·주상욱, '판타스틱' 캐릭터 소개로 ‘달달 로맨스’ 예고
‘청춘, 길을 묻다 시즌2’, 청춘과 멘토의 의미 있는 만남...‘좋은 프로그램상’ 영광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