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18:54 화
> 연예·스포츠
'덕혜옹주', 관객이 뽑은 명대사 BEST 3 대공개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8-17 09:10:1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덕혜옹주가 입소문을 통해 연일 흥행 고공행진을 하고 있는 가운데 관객들이 직접 뽑은 명대사 BEST 3를 공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1.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옵니다” -덕혜옹주-

덕혜옹주가 강제 징용된 조선인 노동자들 앞에서 일본어로 연설하며 표정만으로도 울분과 슬픔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특히, 강제로 일본에 끌려가 평생 고국으로 돌아오고자 했던 덕혜옹주의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옵니다라는 대사는 더 큰 울림으로 다가온다.

2.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10분 뒤에 반드시 옹주님을 찾을 것입니다” -독립운동가 김장한-

김장한은 강제로 일본에 끌려간 덕혜옹주를 찾기 위해 다방면에서 노력을 아끼지 않는 독립운동가다. 그는 평생 덕혜옹주를 지키기 위해 자신을 아끼지 않는 헌신적인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정한은 작전 중 최악의 상황에 빠지게 되며 옹주님 저에게 10분만 주십시오 10분 뒤에 반드시 옹주님을 찾을 것입니다라는 대사로 그의 굳은 의지와 희망을 잃지 않는 모습을 보인다.

3. “제가 약속하나 드리지요 앞으로 조선 땅 밟을 일은 영영 없을 것입니다” -친일파 한택수-

한택수는 대한제국을 삼키기 위해 일제를 돕는 친일파로서 덕혜옹주를 일본으로 강제 유학을 보내는 인물이다. 그는 일본에서 일본어 교육을 강행하고 일제를 옹호하는 연설을 강요하는 등 덕혜옹주를 대한제국의 황녀가 아닌 일제의 꼭두각시로 만들려 한다.

덕혜옹주는 그로인해 궁녀이자 유일한 동무인 복순과 이별을 하게 되는 상황 속에서 제가 약속 하나 드리지요. 앞으로 조선 땅 밟을 일은 영영 없을 것입니다고 말하며 악랄함을 드러냈다.

한편 영화 덕혜옹주는 개싸라기 흥행의 면모를 과시하며 400만 관객을 동원하며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덕혜옹주' 박스오피스 2위,'오늘 400만 관객 넘긴다'
덕혜옹주·자백…건국 68주년 민뽕·국까 '폭염영화특보' 발령
오늘 광복절, 지난해 광복절 천만 돌파한 ‘암살’ 행보 ‘덕혜옹주’-‘밀정’ 이을까
박해진,공식 팬클럽 첫 창단식 앞두고 팬들과 '게릴라 프리허그' 진행
김현주·주상욱, '판타스틱' 캐릭터 소개로 ‘달달 로맨스’ 예고
‘청춘, 길을 묻다 시즌2’, 청춘과 멘토의 의미 있는 만남...‘좋은 프로그램상’ 영광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