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1.17 08:43 화
> 연예·스포츠
전천후 내야수 이원석, FA로 삼성 라이온즈 이적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11-21 15:08:1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두산 베어스의 내야수 이원석이 삼성 라이온즈의 유니폼을 입게됐다.

삼성 라이론즈는 21일 두산 베어스의 내야수 이원석과 FA 계약을 체결했다. 이원석은 4년동안 계약금 15억원, 연봉 3억원, 총액 27억원의 조건으로 2017 시즌부터 삼성 라이온즈에서 뛰게 됐다.

광주 동성고 출신 내야수인 이원석은 2005년 2차 2라운드로 롯데에 지명됐고 2009년 두산으로 이적했다. 상무에서 군복무를 마친 뒤 지난 9월에 전역했고 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획득했다.

삼성 라이온즈는 만 30세인 이원석이 내야 전 포지션이 가능한 멀티플레이어라는 점을 높게 평가했다. 아울러 기존 선수들과의 경쟁체제를 구축해 라이온즈 내야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인을 마친 이원석은 "훌륭한 구단에서 좋은 조건으로 뛰게 돼 기쁘다. 그동안 몇차례 연락을 하는 과정에서 삼성 구단이 나를 진심으로 필요로 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진정성을 느낄 수 있었다. 새로운 소속팀 삼성을 위해 앞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관련기사]

한화 이글스 김성근 감독 유임, 2017년까지…네티즌 “영감님 파이팅입니다”
두산베어스, 한국시리즈 2연패 달성...MVP 양의지
두산베어스 니퍼트, 2016 KBO MVP…외국인 통산 4번째
'KBO 신인왕' 신재영, 축하 물결 쇄도…야구팬들 "대기만성 신인왕" "내년에도 좋은 활약 기대"
NC 김경문 감독과 재계약...야구팬들 "이런 명장 찾기 하늘에 별따기"부터 "기한 내 한국시리즈 재패할까"
유창식·이성민 '승부조작' 송치...누리꾼 반응 "전부 실명 공개하길"부터 "야구하려면 똑바로 하길" 등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하나가 게재한 OCN '보이스' 시청 독려 사진이 팬들의 시선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공조'가 국내영화 예매율 2위를 유지하고 있다.15일 영화진흥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전 프로게이머 염보성과 도재욱이 15일 방송되는 '2016 ASL Se...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