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8.15 16:04 토
> 연예·스포츠
'마음의 소리' 종영, 네티즌 "일일 시트콤이 좋을 것 같아" '아쉬움'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14 08:45:0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KBS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마음의 소리'가 종영했다. 시청자들은 아쉬워하며 시즌2를 벌써부터 기다리고 있다.

지난 달 9일 KBS2 '마음의 소리'가 처음으로 전파를 탔다.

동명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시트콤 '마음의 소리'는 '신스틸러' 이광수가 주인공 조석으로 분해 방송 전부터 많은 관심을 끌었다.

드라마는 웹툰이 가지는 특유의 코믹함과 만화적 요소들을 잘 녹여냈다는 호평을 받으며 인기 속에 방송됐다.

'마음의 소리'는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에서도 큰 인기를 끌며 시트콤 장르의 경쟁력을 입증했다.

이에 대해 KBS의 한 관계자는 "예능국 차원에서 '예능 드라마' 형식의 시트콤을 다양하게 기획 개발 중에 있다"고 전했다.

이런 상황에서 많은 시청자들이 '마음의 소리 시즌2'를 원하는 목소리를 내고 있어, '마음의 소리'가 또 다시 시청자를 찾아올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마음의 소리 종영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에피소드가 짧아서 감칠맛 나더라. 이런 식으로 시즌 계속 이어갔으면 좋겠다(po***)" "배우들 그대로 해서 일일시트콤 편성 안되나요?(li***)" "웹툰 에피소드는 다 하고 끝내야 되지 않겠어요?(ji***)" 등의 반응을 보이며 아쉬움을 표하고 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가인, ‘골든디스크’ 무대 오르는 모습 가터벨트까지? ‘시선 집중’
반기문 조카 반주현, 뇌물 수수혐의... "지겹다 측근비리"등 네티즌 반응 잇따라
트럼프, 기자회견 이후 트위터까지 설전... "가짜 뉴스 보도로 완전히 폭락"
'편의점을 털어라' 마크정식, 마크가 직접 만들면..."팬 계탔네, 마크정식 유래가 감동"
도깨비 OST 라쎄린드, 알고보니 OST 장인... '소울메이트' '풍선껌' 등 다수 작품 참여
고영태 행방 묘연, 노승일 과장 발언 화제 "신변 위협 느낀다. 미행 당하는 듯..."
'얼라이드', 꾸준한 인기 이어가는 中 '상승기류'
'팬텀싱어'고은성-권서경 '훈훈 친분샷'...유슬기 "너네 사귀는 걸로"
올겨울 최강 한파, "서민에겐 겨울이 고통" "정말 춥다 따뜻하게 입길" 세간의 목소리
노홍철 '무한도전' 복귀? 누리꾼 "정치인도 나라 말아 먹고 대선 출마한다는데 복귀 못할 건 뭐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