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22:15 화
> 연예·스포츠
'해빙', 궁금증 자극하는 티저 예고편 & 2차 포스터 공개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26 14:58:2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영화 '해빙(解氷)'이 수면 아래 숨겨진 살인의 비밀을 더욱 궁금하게 하는 티저 예고편과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얼었던 한강이 녹고 시체가 떠오르자, 수면 아래 있었던 비밀과 맞닥뜨린 한 남자를 둘러싼 심리스릴러 영화 '해빙(감독 이수연)'이 의혹과 공포, 서스펜스로 가득 찬 티저 예고편을 네이버 영화를 통해 최초 공개했다. 조진웅의 섬세한 내면 연기로 기대를 모으는 '해빙'의 티저 예고편은 한 때 미제살인사건으로 유명했던 경기도 신도시의 병원에서 시작한다.

수면내시경 도중 환자가 내뱉은 "팔 다리는 한남대교에, 몸통은 동호대교에..."라는 살인 고백은 유일한 증인인 의사 승훈(조진웅 분)과 보는 이들에게 섬뜩한 공포를 선사한다. 소름끼치는 살인 고백을 읊조린 환자는 승훈이 사는 건물 주인이자 정육점을 운영하는 성근(김대명 분)의 아버지 치매 환자 정노인(신구 분)이다.

그의 살인 고백 이후 승훈의 눈에는 모든 것이 의심스럽다. 집주인의 친절이라기에는 도가 넘치는 친절을 베풀며 다가오는 성근과 늘 승훈의 주변을 맴도는 토박이 간호조무사 미연(이청아 분). 누구도 믿을 수 없이 의심의 한가운데 놓인 승훈의 "나는... 나는 함정에 빠졌어"라는 떨리는 목소리는 끝까지 관객들의 숨을 조이며 긴장감을 더하기에 충분하다.

의심스러운 정육점 부자와 밤마다 괴롭히는 악몽의 실체를 시종일관 승훈의 시선과 내면을 쫓으며
그려낸 '해빙'의 티저 예고편은 수면 아래 숨겨진 진짜 비밀을 더욱 궁금하게 한다.

뿐만 아니라 비밀이 드러날수록 변해가는 감정을 입체적으로 표현해낸 조진웅과, 치매 노인의 천진함과 함께 살인 고백을 서슴없이 내뱉는 극과 극의 얼굴을 보여주는 신구, "횡격막이에요. 사람 횡격막"이라는 섬뜩한 농담으로 기이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김대명, 기존의 발랄한 이미지와 달리 어딘가 수상쩍은 모습의 이청아까지 각자의 비밀을 품고 있는 캐릭터들이 퍼즐처럼 맞춰져 여태까지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심리스릴러의 서스펜스를 완성한다.
[$img]
한편, 티저 예고편과 함께 공개된 2차 포스터는 "나는 함정에 빠졌어"라는 카피와 함께 어둠 속에서 깊은 고민에 빠진 조진웅의 날카로운 모습으로 시선을 모은다. 깊은 생각에 잠긴 듯한 표정과 소매 끝에 묻은 붉은 피는 자신을 삼킨 끔찍한 살인사건의 악몽 속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승훈의 긴장감 넘치는 드라마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얼음이 녹자 드러나는 살인의 비밀 속에서 빠져나올 수 없는 의심과 두려움에 휩싸인 조진웅의 섬세한 내면 연기는 수면 위로 서서히 떠오르며 그 실체를 드러내는 미스터리 속으로 관객들을 끌고 갈 예정이다.

'4인용 식탁' 이수연 감독의 복귀작으로, 조진웅과 신구, 김대명의 강렬한 변신과 송영창, 이청아 등 연기파 배우들의 앙상블 호연으로 기대를 모으는 '해빙'은 꽃 피는 3월, 살인보다 더 무서운 비밀 속으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해빙' 조진웅 "스스로에게 도전과제인 영화"... 기대감 증폭
'해빙', 조진웅-신구-김대명의 강렬한 연기변신 '치밀한 서스펜스 예고'
‘해빙’ 3월 개봉 확정, 미스터리한 분위기의 1차 포스터 공개...‘눈길’
윤병세 장관, 미수교국 쿠바 방문...해빙 물꼬 틀까
"해빙기 산사태 만전" …산림청, 취약지 일제 점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