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8.10 11:38 월
> 경제
미니 유나이티드, 에버랜드 꽉 채운 미니 팬과 '성대한 축제'
미니 플리마켓·사파리 투어·미니 퍼레이드…역대급 미니 유나이티드
거미,에픽하이 등 가수 축하 공연 '인기 절정'
승인 | 김상준 기자 | romantice@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11-04 17:01: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미니코리아가 미니 팬들의 최대 축제 ‘미니 유나이티드’를 통해 다시 한번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4일 미니코리아는 지난 2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에서 진행된 ‘미니 유나이티트’ 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 미니 유나이티드 행사에서 '미니 퍼레이드'가 진행 중이다. / 사진=미니코리아


6년 만에 국내에서 개최된 미니 유나이티드는 브랜드 탄생 60주년을 기념해 역대급 규모로 진행됐으며, 총 2200여 명의 미니 팬들이 참석해 축제를 빛냈다. 

특히, 브랜드를 대표하는 행사로 자리매김한 미니 플리마켓부터 에버랜드와의 이색 콜라보를 통해 탄생한 미니 사파리 스페셜 투어와 퍼레이드까지 그 어느 때보다 다채로운 즐길 거리를 제공했다.

이날 에버랜드 내 장미원에서는 미니 오너들이 직접 셀러로 나서는 ‘미니 플리마켓’이 진행됐다. 

2014년 첫 시작 이후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이번 미니 플리마켓에는 총 70인의 셀러가 참여했다. 각자의 트렁크에서 의류와 액세서리, 장난감, 향초 등 직접 준비한 다양한 아이템을 판매하며 미니만의 독특한 문화와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가족 단위 방문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돼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최근 새롭게 출시한 뉴 미니 클럽맨 시승 신청 이벤트도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미니코리아는 행사의 수익금을 BMW코리아 미래재단에 기부해 의미를 더했다.

이 날 오후 장미원 내 장미의 성에서는 ‘미니 사파리 스페셜 투어’ 티켓을 제공하는 럭키드로우 이벤트가 펼쳐졌다. 열띤 호응 속에 현장 추첨이 진행됐으며, 행운의 기회를 잡은 당첨자들은 특수 개조된 미니 쿠퍼S 컨트리맨 ALL4 차량을 타고 맹수들이 가득한 사파리월드를 탐험하는 등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이와 더불어 퍼레이드 길 및 카니발 광장에서는 2회에 걸쳐 ‘미니 퍼레이드’가 진행됐다. 미니와 함께 떠나는 상상의 여행이라는 컨셉 아래 클래식 미니를 비롯, 화려하게 꾸며진 다양한 미니 차량들을 통해 60년간 이어져온 미니의 헤리티지를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한편, 미니코리아는 서문 주차장에서 ‘미니 모멘트’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행사의 피날레를 고객들과 함께 장식했다. 

에버랜드 곳곳에 숨은 미니 MAN을 찾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미니 빙고 게임을 통해 풍성한 경품 획득의 기회를 제공했으며, 플리마켓 베스트 코스튬상 등 이색 어워드를 진행해 재미를 자아냈다. 

또한 미니 유나이티드 참가 차량들로 ‘미니 60’이라는 글자를 만들어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장관을 연출했다. 여기에 거미, 김태우, 에픽하이 등 국내 최정상 뮤지션들이 콘서트를 펼쳐 행사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BMW 잇따른 화재…원인 규명에 안간힘 '비상체제'
시트로엥, '서울역 팝업스토어 운영'…프랑스 감성 듬뿍
인피니티, 브랜드 30주년 기념 '파격 할인'
[체험]미니 유나이티드 행사 다녀 왔어요.(미니 플리마켓·미니 사파리·MINI UNITED 참가기)
쉐보레, 말리부 15% 할인·72개월 무이자 '파격 프로모션'
FCA·PSA 합병 합의…미국과 유럽 '거대 합종연횡'
자동차 노사협력수준 세계 130위…'유연·합리 결핍'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