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19 21:29 일
홈 > 칼럼
법외노조 합헌…당연하지만 씁쓸(?)한 전교조의 몰락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의 노조자격을 박탈한 것은 적법하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 헌법재판소는 28일 전교조의 설립을 제한한 교원...
편집국 기자   2015-05-29 08:10
공무원연금개혁 '딴지' 새민련 이번엔 세월호 '구걸'
▲ 김규태 재산권센터 간사 ...
김규태 기자   2015-05-28 13:24
항공사·여행업계 뺀 동남권 신공항은 포퓰리즘
당초 김해공항의 안전성과 수용력 부족에서 제기된 영남권 신공항 문제는 점차 정치적으로 이슈화되고 지역 이기주의가 더해지면서 지역간 유치경...
편집국 기자   2015-05-28 13:10
시장경제 왜곡하는 대한민국 경제교과서
자유경제원(원장 현진권)은 27일 오후 <교과서 심층 분석: 교과서, 어떻게 편향되어 있나>를 주제로 제2차 교과서 심층 분석 토론회를 ...
편집국 기자   2015-05-28 13:05
"한국서 기업, 교도소 담장 위를 걷는 것과 같다"
▲ 김규태 재산권센터 간사 ...
김규태 기자   2015-05-28 10:57
애플·노키아·코닥…'대마불사' 빛과 그림자
자유경제원은 지난 18일 '기업하기 힘든 나라, 한국'이란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임병인 충북대 경제학과 교수, 김우철 서울시립대 세...
편집국 기자   2015-05-28 09:01
박원순 아들 병역 의혹 모든 언론이 침묵하는 이유
▲ 조우석 문화평론가 한...
편집국 기자   2015-05-28 08:50
황교안 기부 트집잡기와 새민련의 마녀사냥
▲ 김규태 재산권센터 간사 ...
김규태 기자   2015-05-27 11:15
반기업정서 부추기는 악덕 고용주와 열정페이
▲ 송덕진 극동미래연구소장 ...
편집국 기자   2015-05-27 10:23
독점노조 특권 깨부셔야 노동개혁 미래 있다
자유경제원(원장 현진권)은 27일 오전 노동정책연속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제6차 토론회의 주제는 <2015 노동개혁, 이것만은 꼭 이뤄...
편집국 기자   2015-05-27 10:01
박근혜 대통령 읍소·청년 비명 귀 막은 국회
▲ 김규태 재산권센터 간사 ...
김규태 기자   2015-05-27 09:56
'괴물'이 된 노사정위원회 하르츠 개혁이 답이다
자유경제원(원장 현진권)은 27일 오전 노동정책연속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제6차 토론회의 주제는 <2015 노동개혁, 이것만은 꼭 이뤄...
편집국 기자   2015-05-27 09:50
방민준의 골프탐험(59)-BMW 잭팟 안병훈 프레지던트컵 정조준
국내 최고의 골프칼럼니스트인 방민준 전 한국일보 논설실장의 맛깔스럽고 동양적 선(禪)철학이 담긴 칼럼을 독자들에게 배달합니다. 칼럼에 개...
편집국 기자   2015-05-26 18:32
통일·리더십·핀테크…언론사 닮은꼴 포럼 봇물 '속빈 강정'
▲ 심상민 성신여대 교수 ...
편집국 기자   2015-05-26 13:07
무능·무책임 국회…상임위 나눠먹기부터 싹 잘라야
▲ 박종운 연구위원 국회...
편집국 기자   2015-05-26 10:03
공무원·국민연금…포퓰리즘 정치권 제 정신 아니다
자유경제원(원장 현진권)은 26일 오후 연금 포퓰리즘의 문제를 심층 분석하는 토론회 <연금 포퓰리즘, 이러다 망한다>를 개최한다. 연금 ...
편집국 기자   2015-05-26 09:45
SNS 괴담 퍼나른 EBS의 'ADHD 음모론'
▲ 이원우 기자 예로부터...
이원우 기자   2015-05-26 09:33
'유전 불구속 무전 구속' 무너지는 사법부 권위
▲ 이철영 굿소사이어티 이사 ...
편집국 기자   2015-05-25 11:42
노건호, 김무성대표 독설 금도 벗어나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 등 떠나신 분들은 이제 놓아 드려야 한다.”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지난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 전 대통령 서거 6주기 추도식에서 강...
정재영 기자   2015-05-25 11:01
[복거일 세계사] 구슬 꿰어 보배 만든 애덤 스미스의 성공 비결
우리시대의 '지적 거인' 복거일 선생의 지식 탐구에는 끝이 없다. 소설과 시, 수필 등의 왕성한 창작활동을 하면서도 칼럼과 강연 등으로 ...
편집국 기자   2015-05-25 09:15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